• 2호선 신도림역 3개 열차 연속 당역종착-_-; 어떤 바보가 다이어 이따위로 짜놨어ㅡㅡ (가뜩이나 플랫폼 좁은데 사람들만 쏟아내놓고 이걸 누가 다 커버하라고?) 2010-06-02 23:27:46
  • 할증붙은 미터기는 치명적인 속도로 올라가네 ㄷㄷㄷ (하지만 택시비는 피터가 선ㅋ불ㅋ) 2010-06-04 01:38:38
  • 월드컵 때문에 금요일에 제출해야 하는 소논문 과제는 완전히 아오안 ㅠㅠ (그리고 전혀 걱정도 안 해 ㄷㄷㄷ 아놔 oTL) 2010-06-14 13:29:28
  • 일본:카메룬 경기 player(?) of the match를 수상한 참새 ㅡㅡㅋ 오죽하면 카메라맨이 경기장에서 모이 먹는 참새를 클로즈업 해줬겠냐고!! ㅋㅋㅋ (그래도 이겼다고 기뻐하겠지 ㅋ_ㅋ) 2010-06-15 10:27:35

    me2photo

  • 원래 전반만 보고 이동하려고 했다가 전반 종료 직전 득점해서 괜시리 희망의 끈 못 놓았잖아 ㅠㅠ
    3:1은 예상했지만… 4 골은 너무하잖아 ㅠㅠ
    골득실에서 너무 불리해 ㅠㅠ 우리나라도 추가골 성공 못 시키고;;; (메시 어린이 오늘은 쉬라니까 왜 나왔어요 ㅠㅠ) 2010-06-18 00:26:28
  • 이 시간에 집으로 출발하기는 또 처음이네;;; ㄷㄷㄷ 택시비 어쩔 ㅠㅠ (지하철 타고 왔음 ㅋ 택시비는 모슨 ㅋ) 2010-06-19 03:02:58
  • 대회 시작 전 우리나라 조별라운드 통과 가능성을 27%로 예측했던 베팅업체들을 보도하며 그래도 사람 일은 모르는 거라고 했던 '그것이 알고 싶다'가 생각난다 +_+ (산술적으로도 50%인데 그것의 절반 확률을 뚫고 올라간 거다!! 감독빨은 없어도!) 2010-06-23 13:33:40
  • RM 과제는 더 잘하고 싶고 막 그런데 SW 과제는 맨 마지막이라 그런지… 잘 해야겠다는 의욕은 상실한 지 오래고 정말 그저 제출에 의의를 두는 쪽으로 기울어 버렸다. ㅠㅠ (하아 이제 1학기가 끝났을 뿐인데? oTL) 2010-06-23 22:49:57
  • (과제는 죄다 죽쑤었지만 어쨌거나) 방학이다!!!!!!!!!!!!!!!!!!!!!!!!!! (이젠 집에 빨리 갈 수 있어! ㅠ) 2010-06-23 23:42:39
  • 이탈리아 너무 아깝다 ㅠㅠ 다 들어간 골이 수비수 맞고 튕겨져 나오고, 오프사이드 선언하지 않을 수도 있는 상황에서 골 무효 되고 ㅠㅠ 슬로벤스코한테 기회마다 실점 허용하고- (던져넣기에서 득점하는 건 진짜 후덜덜) 가투소랑 피를로 투입해도 결국 조 최하위로 침몰 ㅠㅠ (이게 다 뉴질랜드도 못 이긴 탓임 ㅡㅡ;;; 경기 도중에 우리 소 계속 비춰주는데 넘 안타까웠음 ㅠㅠ) 2010-06-25 01:17:16

    me2photo

  • 반팔 셔츠를 좀 사야겠는데… (입을 옷이 없어 -ㅅ-) 2010-06-25 11:37:28
  • 이번 월드컵 16강에 유럽은 6팀만 올라갔는데 그마저 유럽끼리만 부딪히네 ㅋㅋㅋ (브라질, 아르헨티나, 에스파냐와 함께 4강에 올라갈 대박 팀은 누규? ㅋㅋㅋ) 2010-06-26 12:00:31
  • 어젯밤(그러니까 토욜에서 일욜로 넘어가는 밤) 꿈에 아쟐 공장장의 특강 비스무리한 걸 듣고 질문 시간에 왜 그대가 그대를의 롹 버전을 라이브 앨범에 싣지 않았냐고 물어보는 꿈을 꿨다. ㅋ_ㅋ (질문 두 개 했는데... 첫 번째 긴 질문은 기억이 안 나 ㅋㅋㅋ) 2010-06-28 11:25:10
  • 16강전에 와서도 1경기 페널티킥 2개 날림, 3경기 잉글랜드 램파드 골 못 보고 지나감, 4경기 아르헨티나 오프사이드 골 인정, 이번 월드컵 오심의 끝은 어디인가 ㅋㅋㅋ (이러다 오심이 없는 경기 찾는 게 더 힘들 기세 ㅡㅡ;;;) 2010-06-28 11:29:50
  • 김상경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귀엽다 아이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놔 홍감독 ㅋㅋㅋㅋㅋㅋㅋ) 2010-06-30 02:09:02
    하하하
  • 49분에 와야할 지하철이 지금 도착ㅡㅡ 비 와서 10분 연착이란 말은 안 하겠지 설마 (아님 이 시간대 1호선은 원래 이런 거임? -_-) 2010-06-30 08:59:45

이 글은 ginu님의 2010년 6월 2일에서 2010년 6월 30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