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내일 회사 안 가냐니. 난 학교에 가서 알바하잖아 ㅋㅋㅋ (비루한 알바생일 뿐인 걸 -_-ㅋ) 2010-01-04 00:36:25
  • 아놔 남의 필통에 꽂힌 (좋은) 펜을 썼으면 좀 제자리에 도로 갖다놓으라고요!!! 그리고 처음 보는 듣보잡 볼펜들은 왜 꽂혀있는 거야 -_-;; (주말에 출근한 사람은 과장님 뿐일텐데... ㅡㅡㅋㅋㅋ) 2010-01-11 10:31:22
  • 2월 17일부터 성대 문정과사무실로 출근! (다른 학교로 가는 게 실감이 안 나...;;;) 2010-01-15 14:00:46
  • 바로 내일 저녁에 신년하례회 한다고 알려주는 친절한 학사지원부 ㄷㄷㄷ 아직 입학도 안 한 신입생인데 왜 회비를 내나요 아아악 ㅡㅡㅋ (하지만 내년엔 내가 연락 돌려야 함 ㄲㄲㄲ orz) 2010-01-15 16:21:41
  • 신년하례회 참석 ㅡㅡㅋ 신입생들 왤케 무섭나효;;; (이봐요 나도 좀 껴주세...) 2010-01-16 18:00:42getting_acquainted_with_new_class(?)mates_FAIL.me2 (동기 18명 중 서른 아래 남자 1 중년 남성 1 ㄷㄷㄷ) 2010-01-17 00:54:02
  • 에취! 어제 추운 날씨에 모자도 못 쓰고 나갔는데 감기 걸렸나봐 ㄷㄷㄷ (지윤누나한테서 옮았나 ㅋㅋㅋ) 2010-01-17 12:33:03
  • 입학 등록금 고지서를 뽑아보니 예치금이 560만원… … … ;;; ㅠㅠ oTL 성대는 등록금 동결도 안 하고 ㅠㅠ (신입생은 분납도 못 해 ㅡ_ㅡ+) 2010-01-18 14:47:23
  • 계속 키보드 숫자패드만 두드리고 전화만 하느라 오른손만 쓰니까 어깨가 아프다;;; 전화기라도 왼쪽에 있으면 균형이라도 맞을텐데 ㅋ (이사가면 학교에도 꼭 알려주세효 ㅠㅠ) 2010-01-19 15:31:17
  • 등록금 내고 나니 통장이 털렸다;;; 다행히 월급이 5일만에 들이오는 사상 초유의 초스피드 입금(올레!!)으로 인해 현금서비스는 안 받았지만 ㅇㅎㅎ 드디어 한 달 벌어 한 달 먹고사는 한달살이 인생으로 진ㅠ입ㅠ (과연 카드 결제일에 통장에 잔금이 얼마나 될 것인가! orz) 2010-01-20 17:47:11
  • 3단 자동우산 생겼다! 올레! (아싸뵹!! 과장님 캄솨캄솨!!) 2010-01-21 09:30:08
  • 출산휴가 중인 강썖의 의자를 가져다 쓰기로 했다 ㅎㅎㅎ 이직(??)할 때까지 편한 의자를 사용해야지! 꺄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 (아악 등짝 허리 아픈 의자는 이제 안녕 ㄲ) 2010-01-21 11:55:22
  • 꺄학 전 새내기 일공학번이랍니다 *ㅅㅅv (미친 거 아님? ㄲㄲㄲ) 아.. 올해 대학 신입생들은 10학번이 되는구나… 십학번ㅡ. 공육, 공팔 등등 학번과는 왠지 다른 느낌… 갑자기 할머니가 된 것 같다… 으윽=_=;;; by 상쾌한현기증 에 남긴 글 2010-01-26 11:12:06
  • 아침햇살이 책상을 비추니… 온통 하얗다…;;; ㄷㄷㄷ 무슨 먼지가 이렇게 많이 쌓여있었지…? 걸레 들고 출동하니 새학기맞이 교실대청소 하는 기분 ㅋ_ㅋ (이런 깔끔한(!!!) 환경에서 지금껏 일했다니;;; #_#;;;) 2010-01-27 09:51:58
  • 지하철역에서 내려서 학교 건물까지 가는 데 걸리는 시간 - CDL/중광 : 50초, 라이시움 : 10초, 정대 : 90초
    그런데 퇴계인문관은..;; ㄷㄷㄷ 일단 마을버스 탑승크리 oTL (적응이 안 될 것 같아... oTL 역 2개의 위엄.me2.bak) 2010-01-27 09:54:38
  • 야근을 하면 빕스가 생긴다...? 직원들 워크샵(1박 2일 놀러 가는 워크샵 말고 회의실에서 발표만 계속 하는 진짜 워크샵 ㄷㄷㄷ)하느라 사무실이 비어서, 처장님이 6시까지 남아서 전화 좀 받아달라기에 어차피 야근해야 되는데- 하면서 일하고 있는데, 6시 반에 전썖이 사무실로 전화를 해서(핸펀도 아냐 ㄷㄷㄷ) 워크샵 끝나고 먹으려는 저녁 예약 시간에 늦을 것 같다고 전화해서 시간 변경해달라고 시켰다. 뭐야- 나 사무실에 있는 거 알면서 예약 변경만 시켜... 역시 알바는 아오안ㅠ 이랬는데, 15초 뒤에 득달같이 다시 전화와서 저녁 약속 없냐는 형식적인 질문 뒤로 나도 같이 가자고 ㄲ_ㄲ 분명히 과장님이 데려가라고 시켰을 거다 ㅋ 안 봐도 비됴 ㅎ (덕분에 배터지게 먹었삼 ㅎㅎㅎ) 2010-01-27 18:34:05
  • i'm sooooooooooooo full to go to bed. (ㅇㅇ? 빕스 가게 된 사연을 트윗질만 하고 미투질은 안 했네? ㅋ) 2010-01-28 01:33:05

이 글은 ginu님의 2010년 1월 4일에서 2010년 1월 28일까지의 미투데이 내용입니다.

, ,
  1. 헤헤 2010.01.31 19:47      

    지윤누나 보고 캄놀 ㅋㅋㅋㅋㅋㅋ 동명이인인것이지?

    • BlogIcon 궁시렁 2010.01.31 22:37      

      ㅇㅇ 나랑 성씨가 같은 지윤씨야 ㅋㅋㅋ
      그리고 나이는 너와 같아 ㅋㅋㅋ (빠른은 아마 아닐 거임 ㅋㄷ)

  2. 헤헤 2010.02.01 23:32      

    ㅎㅎ 응, 니가 나보고 누나라고 부른줄 알고 완전 캄놀+무적응
    ㅋㅋㅋㅋㅋ 그럴리가 없다했어-0-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야 우리 언제보지?

    • BlogIcon 궁시렁 2010.02.02 13:30      

      너 이제 안 바쁜 거 아냐? 나도 바쁜 일 다 끝나고 이제 저녁마다 한가해(ㅇㅇ?)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