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래 궁시렁이 올라왔어야 하는 시각 : 6월 5일 오후 6시 15분 =_=;;;

스카이유럽에서 결제한 항공권을 아무리 계산해 봐도 BC카드 웹사이트에 떠 있는 원화 환산 금액이 너무 많이 나오길래 BC카드에 전화해서 조목조목 물어봤다. (신용카드 해외사용분은 미쿡 달러가 아니라면 사용 금액을 USD로 환산하고 여기 수수료 1%가 붙은 뒤 이 금액을 원으로 다시 환산하고 수수료 0.5%를 붙인 것이 최종 결제 금액이 된다)
유로를 미쿡 달러로 바꾸는 거야 비자카드가 하니까 뭐라고 할 수 없고, 다시 미쿡 달러를 원으로 바꿀 때 비자카드에 갖다바치는 로열티가 1% 붙고, 전표가 접수되면 기업은행이 고시하는 그 날 제일 첫 전신환매도율(쉽게 말하면 은행에서 환율 조회하면 '송금 보낼 때' 환율)을 적용해 계산한다고 하는데(여기 다시 수수료가 0.5% 붙는다), 그래도 계산이 맞지 않았다.
항공권을 결제한 건 28일이지만 전표가 접수된 건 30일이기 때문에, 30일의 첫 환율을 적용해야 하는데, 토요일이니까 금요일 환율을 쓴다. 그래서 기업은행의 29일 환율 변동 상황을 보니... 이게 뭥미... -_-;;; 9시에 시장 개장하기 전에 한껏 올라있던 환율이 개장과 동시에 20원 이상 곤두박질 쳤다. 도대체 얼마를 손해본 거야 ㅡㅡ;;;

올라가야 할 때는 내려가고, 내려가야 할 때는 올라가는 청개구리같으니 ㅡㅡㅋ

한 푼이라도 덜 내려면 환율이 내려가서 미쿡 달러 환산 금액이 줄어들어야 하는데... 오히려 계속 올라가고 있다. 또 1.4 달러를 넘어섰잖아 -_-;;;
그건 그렇고, 이 첫 공시 환율을 적용해 보니 예전에 긁었던 금액은 맞아 떨어지는데, 이번 건 역시 USD 승인 금액과 KRW 확정 금액이 차이가 났다. 그래서 다시 전화를 걸어 물어봤더니 이번엔 아예 해외 전담 파트로 전화를 돌려줬다. 유로를 미쿡 달러로 바꾸는 건 비자카드지 BC카드가 아니니까 그건 어쩔 수 없다고 해도- 라고 운을 떼자 유로를 미쿡 달러로 바꾸는 환율(로이터 환율?)을 알려줄 수 있다며 자기가 팩스로 받으면 (내가 이번 월욜에 출국하니 전화로는 알려줄 수 없어서) 메일로 보내주겠다고 했고(그렇다고 bmp로 스캔 뜨냐;;;), 웹사이트에 나온 USD 금액은 금액이 확정되는 30일이 아니라 실제로 사용한 28일의 환율을 적용해서 계산한 금액이기 때문에 그 숫자를 가지고 원화로 계산하면 맞지 않는 게 당연하다고 한다. 좀 황당해서 그러면 금액이 확정되면 웹사이트에 게시한 데이터를 수정해야 맞는 것 아니냐며, 그렇담 해외사용분은 명세서가 나오기 전까지는 정확한 USD 환산 금액을 알 길이 없는 것 아니냐며 그다지 생산적이지도 않고 불필요한 어필을 부드럽게 넣었더니, 별 것도 아닌 고객 불만 사항을 오히려 이 쪽에서 무안하게 만들 정도로 과도하게 성심성의껏 답해주는 바람직한 대처방식으로 무장한 BC카드 직원은 고객님 말씀이 맞으니 관련 사항을 수정하도록 얘기해 보겠다는 정치적으로 올바른 반응을 보였다.
5월 30일의 유로-미쿡 달러 환산 환율(1 유로=1.408352 달러)을 적용하니 대충 맞아 떨어진다. ㅡㅡㅋ

결론 : 어째 나는 환차익과는 거리가 멀다. ㅡㅡ;;; 쿨럭...;;;
10센트라도 아껴야지, , 신용카드 사용으로 명랑사회 이룩하자, 환율
  1. BlogIcon mahabanya 2009.06.13 09:51      

    세상은 궁시렁 거리는 사람이 바꾼다!!!
    이것은 진리.

    계속 궁시렁거려주세요.

  2. BlogIcon Lou Rinser 2009.06.13 10:24      

    아..인간지표신가요...ㅠ 너무 슬픕니다.

    • BlogIcon 궁시렁 2009.06.13 16:34      

      통장 잔고라도 넉넉하면 이런 것에 연연하지 않을텐데... 흙 ㅠㅠ

  3. BlogIcon 매치어 2009.06.13 12:39      

    달러→원 환율 계산에 대해선 연구실 계정처리하면서 여러가지 일을 겪은 터라 대충 알고... 전 어지간한 건 사면 다 달러로 바로 계산되어줘서 (주로 미국,일본 에서 해외결제하는데 언제나 거래 직후에 핸드폰으로 '몇달러 긁었심'하고 문자가 오더군요.) 유로-달러는 경험해본 적이 없는데 그것도 문제가 되겠군요.
    그나저나 환율 상황이... 참 @#*@#^&@#하네요. ;;;

    • BlogIcon 궁시렁 2009.06.13 16:38      

      엔도 달러로 바꾼 다음 다시 원으로 바꿀텐데, 긁자마자 몇 달러라고 알려주는 금액과 나중에 정산된 금액이 다를 수 있어요.
      사실 금액이 많이 차이나는 건 아닌데, 이번 건은 용케도 30만원 안팍으로 걸려서 은근히 신경쓰이더라고요. 298과 302는 체감상 엄청난 차이니까요... ㅋㅋㅋ

  4. BlogIcon JaeHo Choi 2009.06.13 14:14      

    저런 타이밍에 결재가 되어버리다니... 수수료를 두번 무는것도 문제가 있어보이네요..흠...

    • BlogIcon 궁시렁 2009.06.13 16:38      

      수수료는 어쩔 수 없는 것이, 한 다리 걸쳐서 결제를 하니까 두 회사 모두에게 삥(?) 뜯기는 게 당연하죠. ㅠㅠ

  5. BlogIcon 초하 2009.06.13 15:33      

    직접 방문에 댓글로 선뜻 보태주신 성원과 응원에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다음 기회에 함께 해주시면 좋겠습니다~~

  6. BlogIcon 길냥이 2009.06.13 16:33      

    제가 사야할 때는 무조건 환율이 오르고
    제가 사고나면 무조건 환율이 내립니다ㅋㅋ
    그리고 여행다녀와서 남은 외화 팔기 전까진 환율이 아주 바닥이구요
    딱 팔고나면 그 다음주부터 환율이 팍 치솟아요~ㅋㅋ
    역신이라도 들린건지ㅋㅋㅋ
    아~ 쓰고 있는데 눈물이....

    • BlogIcon 궁시렁 2009.06.13 16:41      

      맞아요!!!
      환율 좋을 때 바꾸려고 유로를 들고 있으면 바닥을 기다가, 더 이상 가지고 있으면 더 떨어질 것만 같은 위기감에 바꾸고 나면 그 때부터 언제 그랬냐는듯 치솟아요. 전 작년에 30만원 넘게 손해봤어요. -_-;;;
      아... 쓰고 있는데 눈물이 ㅠㅠ (2)

  7. BlogIcon Noel 2009.06.13 20:13      

    복잡하고 피말리는 싸움이군요. ....

    • BlogIcon 궁시렁 2009.06.13 20:30      

      그냥 신경 끄고 청구서에 적힌 금액만 내면 속 편합니다. =_=;;;

  8. BlogIcon 회색웃음 2009.06.15 13:56      

    일단 숫자라 패쓰~ (공순이가 진정 할 짓인지는 모르겠으나..) 담에 시간나면 읽겠삼~~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짐바브웨달러스럽다

Life 2009. 2. 23. 13:51
방금 점심거리를 사러 서브웨이에 들렀는데 그새 가격이 3700원으로 올랐다. 여기(성대점)가 이렇게 비싸면 종로나 강남은 4000원 넘겠네. (맛살은 내가 집에서 만드는 것 보다 덜 넣어주면서!)
중광 파파이스도 인테리어 확 갈더니 가격도 10% 또 올렸다. (생각지도 못한 곳에서 느끼는 살인적인 물가 상승의 위협 참고) 매니저에게 또 올랐냐고 물어보니 아주 비굴한 목소리와 씁슬한 표정으로 '네-' 하고 말아버린다. 이젠 정말 비싸서 못 가겠다.

요즘 물가가 오르는 걸 보고 있으면, 그냥 단순히 물가가 오른다는 생각이 드는 게 아니라, 우리나라 화폐의 가치가 그냥 속절없이 떨어진다는 느낌이 강하게 든다. 원이 올해 USD 대비 가치가 가장 많이 떨어졌다는 걸 봐도 그렇고... 명동 프리스비 매장에는 밑바닥을 모르는 원화 평가절하때문에 일본 엔, 대륙 위안, 미쿡 달러로 아이팟을 사는 것 보다 여기서 사는 게 얼마나 어처구니 없이 달콤한 이득인지 아예 표를 만들어 관광객을 유혹하고 있다. (나 같아도 그러겠다. 보따리 장사를 해도 한 개에 90유로가 남는데?)

참 알다가도 모르겠네. 어쩌다 한국 원이 이렇게 짐바브웨 달러스러워졌지? (김구의 사진이 들어간다고 10만원짜리 안 만든다는 나라니 신사임당만 좋은 일 시키지 말고 그냥 디노미네이션 질러버리면 완벽하네 -_-;)
10센트라도 아껴야지, , 환율
  1. BlogIcon LeSo 2009.02.23 14:18      

    정신이 아픈 아이들이 달러 풀 수도 있다는 이야기를 듣고 좀 괴로웠습니다.

    • BlogIcon 궁시렁 2009.02.23 23:21      

      방금 보니 원/유로 환율 오늘 피크 찍었네요.
      전 제 발등을 찍었고요. -_-ㅋ

  2. BlogIcon 디파일러 2009.02.23 16:10      

    그래도 짐바브웨보나는 낫스빈다. ㅎㅎ

    • BlogIcon 궁시렁 2009.02.23 23:50      

      여긴 그래도 북반구니까요. (응?)

  3. BlogIcon 띠용 2009.02.23 19:18      

    500원대였던 아이스크림이 순식간에 1500원까지 오르는거 보고 포기했습니다.ㅠㅠ

    • BlogIcon 궁시렁 2009.02.23 23:22      

      허걱... 정말요?
      그럼 이제 천원짜리 한 장으로 아이스크림도 못 사먹는단 말인가요? +_+

  4. BlogIcon 쿠나 2009.03.01 14:44      

    짐바브웨달러스럽다라... 재밌네요 ㅋㅋㅋㅋㅋㅋ.
    상대성법칙을 무시한 원화가치의 하락 속도는 이미 포기 수준.

    • BlogIcon 궁시렁 2009.03.01 17:23      

      (20년 전에는 한 개에 50원이었던) 어묵이, 서초에서는 딸랑 천원이랍니다.
      아인슈타인, 케인즈, 크루그먼, 묜바구 누구든 좋으니 설명 좀 해 보아요. ㅡㅡㅋ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that whenever i exchange euro in my hand, krw-eur exchange rate soars through the sky right after me.
, 안습, 환율, 힘빠진다
  1. BlogIcon 청초 2009.02.21 23:24      

    음... 환율 급등... ㅡ.ㅜ 너무 슬픔

    • BlogIcon 궁시렁 2009.02.22 14:04      

      왜 제가 환전하고 나면 그때서야 팍 뛰나요. 머피의 법칙도 아니고 ㅡㅡ;;;

  2. BlogIcon 쿠나 2009.02.22 12:45      

    언제든지 내가 유로화를 환전하면 한국과 유로 사이의 환율이 하늘을 치솟는다.
    결론 >> 궁시렁님이 유로화 환전하시면 저한테 콜.. <<

    • BlogIcon 궁시렁 2009.02.22 14:03      

      메마른 통장 잔고에다가 터치팟 32GB짜리를 사고도 남을 환차손으로 신음하는 누군가에게 이러시면 안 됩니다. ㅎ_ㅎ

  3. BlogIcon Bardisch 2009.02.27 14:19      

    환율 gg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대략 지난 석 달간 원-유로 환율 (매매기준율 종가 기준)


유동성 위기에 빠질 위기에 놓여 어쩔 수 없이 손에 들고 있던 2천 유로를 환전해 버렸다... orz

할머니가 급전이 필요하다고 지난 달 24일 300유로를 스프레드 50% 할인받아 1835.42원에 바꿨는데(그런데 나중에 알고 보니 2분 뒤 매도 환율이 1835원 -_-;;; ), 당시만 해도 유로가 더 오를 것 같다는 근거 없는 막연한 예측을 품고(관련글 : 1유로=2000원 돌파 직전) 한 달 카드 값을 벌어보자는 생각에 1900원이 넘어가면 바꿔야지- 하고 생각하고 있었는데, 유로가 달러에 계속 약세를 면치 못하면서 달러에 종속된 한국외환시장에서 며칠 지나지 않아 1600원대까지 추락했다. 친구들은 그러게 그때 다 바꿔버리지 그랬냐며 빨리 환전하고 널뛰는 환율에 계속 신경쓸 시간에 공부나 하고 외환시장을 그만 교란시키라는 압력을 넣고, 한 달 카드값을 벌어보려다 오히려 두 달, 세 달치 카드 값이 날아가게 생긴 나는 손발이 오그라들며 전전긍긍하던 차에, 도연이에게 50만원만 더 보내라고 엄마에게 전화가 왔다.
그러면 1000유로가 넘어가잖아-! 라고 했지만 문제는 그게 아니라, 환전도 하지 않고 미리 150만원을 보냈기 때문에 돈을 넣어주고 싶어도 총알이 부족한 상태였던 것이다. -_-;;; 그래서 유동성 위기에 빠질...(첫 줄로 연결 ㅋ)

환전할 때 스프레드 할인은 흥정하기 나름인데다가 하나은행이 다른 은행보다 스프레드를 더 많이 잡는 편이기 때문에 이번에는 작정하고 단칼에 스프레드 얼마나 후려쳐줄 수 있소? 하고 (물론 실제로는 이젠 나이가 들어 먹히지도 않는 반짝반짝 눈망울 기법을 들이밀며 최대한 불쌍한 표정으로 스프레드 얼마나 할인해주실 수 있어요? 라고) 물어보았다. 예상했던 대로 50%를 빼주겠다고 한다. 그래서 아무 은행에나 들어가도 50%는 빼주는데, 원래 고객등급으로도 1/6 할인받으니 조금 더 빼달라고 아양을 떨었더니, 직원은 잠시 곤란한 표정을 지으며 생떼를 쓰는 고객들에게 으레 하는 상투적인 멘트를 적당히 뱉은 후 60%를 빼주겠다며 물러섰다. 나는 속으로 70-75%까지 생각하고 있었기 때문에, 이 돈으로 등록금을 내야 한다는 둥 먹히지도 않을 술수를 부리며 풀에 죽어 툴툴거렸다. 그래서 스프레드 60%를 뺀 1744.1원에서 90전 더 받아 1745원에 2000유로를 바꿨다.

할머니의 유로를 바꿀 때 그냥 같이 바꿨으면 18만원을 더 받는 건데...
하지만 이제 미실현 외화평가손익은 생각하지 않기로 했다.

11월 17일 원-유로 환율 (매매기준율)


집에 와서 오늘의 환율을 보니 환전한 타이밍도 참 좋지 않았다. =_=;;;
뭐야 이게... 바닥으로 곤두박질치던 때에 바꿨구나... 점심먹고 대충 졸릴 때 잠도 깰 겸 은행에 갔으면 2만원 정도 더 받는 건데.


+ 젠장... 오늘은 기준환율이 1800원 사이로 왔다갔다 하고 있다...
얼마나 손해봤는지 아무리 생각 안 하려고 해도 잔뜩 심통인 난 대뇌피질에 쥐가 날 지경이다. 아놔...
10센트라도 아껴야지, , 안습, 환율
  1. BlogIcon 띠용 2008.11.18 20:06      

    헉 이런..-_ㅠ

  2. BlogIcon 여담 2008.11.19 10:14      

    헉 슬픈사연이네여 ㅠ.ㅠ 저는 여기올때 650원인가 바꿨는데ㅋㅋㅋ 지금은 1100원 넘더라구요 헐

    • BlogIcon 궁시렁 2008.11.20 12:22      

      정말 화병 생길지도 모른다능! -_-;;;
      공돈 벌어보려다 벌 받은 거죠 뭐... 툴툴툴...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유로=2000원 돌파 직전

Life 2008. 10. 9. 13:11


이제 난생처음 1유로=2000원 시대가 오겠구나. -_-;;;

참고로 원만 이렇게 미친듯이 오르고 있음.

러시아 루블/달러

0.07 +0.26%

말레이시아 링깃/달러

0.01 +0.26%

브라질 레알/달러

0.00 +0.00%

싱가포르 달러/달러

0.00 +0.32%

영국 파운드/달러

0.00 +0.53%

원/달러

49.70 +3.56%

유로/달러

0.00 -0.02%

일본 엔/달러

0.54 +0.54%

중국 위안/달러

0.00 +0.00%

캐나다 달러/달러

0.01 +0.74%

뉴질랜드 달러/달러

0.01 -0.76%

타이완 뉴달러/달러

0.03 -0.09%

오스트레일리아 달러/달러

0.04 -2.85%

홍콩 달러/달러

0.00 -0.04%


, 환율
  1. BlogIcon 매치어 2008.10.09 13:19      

    그 와중에 호주 달러/USD도 눈에 띄네요... 전세계 경제위기의 영향을 안 받는 건가요.
    1유로에 2천원이라... 유럽갈 때 각오해야겠군요.

    • BlogIcon 궁시렁 2008.10.10 00:21      

      전 돈을 보내라고 해야할 것 같기도 하고... 오묘한 상황입니다. ㅎ_ㅎ

  2. BlogIcon 띠용 2008.10.10 00:15      

    무섭습니다 진짜.ㅠㅠ

    • BlogIcon 궁시렁 2008.10.10 00:23      

      집에 와서 보니 오후에 만수씨가 또 돈보따리 좀 풀었는지 조금 내려가 있네요.
      하지만 진짜 무서운 건 지금부터 시작이에요... 나라야 망하건 말건 나만 부자되면 그만인 사람들에게는 절호의 기회지만.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