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험생'에 해당하는 궁시렁 21

  1. 2007.09.28 토나오는 의기소침
  2. 2007.09.27 irritated (만날?)
  3. 2007.09.18 세법 끝 (2)
  4. 2007.07.23 now that the laptop's restored
  5. 2007.06.25 허무하게 휘릭
  6. 2007.06.20 einsam
  7. 2007.06.18 난 정대생인데 ;;
  8. 2007.04.16 발생주의 관점에서는 (2)
  9. 2007.03.14 모르고 있었지
  10. 2007.02.23 got a cramp on the head -_- (2)

토나오는 의기소침

Life 2007.09.28 16:30
나만 그런 게 아니라고 한다면...

그래도 안 그런 사람들을 바라보겠어요.

(오랜만에 써보는 올드독 말투~)


 

아놔. 미티미티-
봐도 까먹어~ 봐도 모르겠어~



우에에에에에에에에에에엑!!!!!!!!!!!!!!!!!!!!!!!

(역시 오랜만에 써보는 Kies식 절규-)
OTL, 수험생, 올드독, 힘빠진다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irritated (만날?)

Life 2007.09.27 16:46
네가 부족한 걸 어쩌란 말이삼.


그래도 짜증나 짜증나 짜증나~~~

공부가 어렵다고 해 줘어어어~~~


네가 못 따라가는 거겠지.
수험생, 짜증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세법 끝

Life 2007.09.18 21:08





토나와 ㅡㅡ;







- 연습문제는 안 풀어요?
- -_-;;;
세법, 수험생
  1. BlogIcon 쿠나 2008.09.13 18:59 신고      

    어이쿠 -_-;;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it's time to get back to the usual cycle. -_-

we've been wasting a whole week-! -ㅅ-;;;




what the... -_-;;; oh, my -_-;;; holy galaxy -_-;;;
랩탑, 수험생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허무하게 휘릭

Life 2007.06.25 17:54
경제학연습 책을 사 놓고 이것까지 강의를 들으면서 공부하긴 좀 아깝단 생각이 들어서 걍 혼자 책 보면서 공부해야지- 하다가 새뮤얼슨의 현시선호이론에 와서 약공리를 충족하네 못하네 따지는 파트에서 그래프를 아무리 뜯어봐도 이건 대체 무슨 소리란 말인가 -_-;;; 하며 좌절하고 걍 강의를 결제해서 들어보니...

물론 강사는 혼자서도 충분히 공부할 수 있는 파트와 혼자서는 알기 도무지 어려운 파트가 있는데 여기는 후자에 해당한다며 막 설명하는데...
약간 허무하게 휘릭 넘어가 버린다. 아ㅡ 이런 거로군? ㅋ (무슨 근거로 ㅋ을? ㅋㅋ)




- 참나. 그럼 문제 풀면 다 맞출 수 있어, 세한경 B+?
- 그런 오래 전 이야기는 언급하지 마. ㅡㅡ;;;
수험생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einsam

Life 2007.06.20 01:27
걍 공부나 하셈.



걍 공부나 하쟈.
수험생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난 정대생인데 ;;

Life 2007.06.18 16:27
기말고사가 끝나고 예전에 사두었던 경제학 연습 책을 꺼내 풀던 도중

고정자본소모?  ㅇㅇ?

어쨌거나 답을 맞추고 해설을 보던 중 그 옆에 있는 팁 -

고정자본소모(fixed capital consumption)란 자본재가 닳아서 없어지는 것을 말한다. 회계학에서의 감가상각과 동일한 개념이다.


을 보고 아- 감가상각같은 거야? 하고 이해하고 넘어갔다.







잠깐만. 난 엄연히 정대생이라구 ㅋㅋㅋ 아무리 그래도 이건 좀 웃긴 플레이라구 ㅋㅋㅋ
수험생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발생주의 관점에서 보면 일 주일 단위로 끊어서 식비 지출을 파악하는 건 그닥 의미가 없다.
얻어 먹을 일이 많아서 돈을 적게 썼건 사 줄 일이 많아서(예상치 못하게 뜯기는 것도 포함 ㅋ) 돈을 많이 썼건 그건 일시적인 효과일 뿐, 그걸로 끝이 아니다. 대상과는 관계 없이 밥을 사는 일이 있으면 얻어먹는 일도 있는 법. 뭐 따지자면 얻어먹은 건 unearned revenue, 사 준 건 prepaid expense랄까 ㅡㅡ;;; 물론 사람 사는 일이 로직으로 다 되는 것이 아니어서 대손상각비도 자산수증이익도 존재한다. ㅋㅋㅋ

고로, 장기적으로는 그게 그거인 셈이 되는 거다. 그러니까 오- 이번 주엔 식비가 좀 덜 나갔군~ 돈을 안 쓴만큼 다른 용도로 써야겠어(이를테면, 커피[각주:1]를 한 잔 더 마신다던가)- ㅎㅎㅎ 하고 지름신을 영접했다간 계상하지 못했던 부채 지급 의무가 몸을 죄여오게 된다. ㅠ
하지만 안타깝게도 이번 주엔 쏠 일이 많아서 돈을 많이 썼으니까 다음 주엔 좀 아껴써야겠어- 라는 바람직한 태도는 길거리에 떨어진 만원짜리 만큼이나 찾아보기 힘들다 -ㅂ-;;;


뭐, 공부하다 보니까 이런 생각이 들었삼. ㅋㅋㅋ (일종의 부작용? -_-;)





  1. 모두가 알고 있겠지만 커피전문점에서 만드는 에스프레소와 우유로 만든 커피 음료를 지칭하는 것이다. 설마 포레스트가 애용하는 자판기커피나 편의점의 캔커피를 생각한 사람은 없겠지- ㅋ [본문으로]
10센트라도 아껴야지, 수험생
  1. BlogIcon 맨큐 2008.09.11 21:57 신고      

    식비 외에도 모두 적용되는 듯 해요.
    이번 달 카드 청구서 보면서..
    다음달에는 좀 아껴써야겠네 라고 생각은 하고 있지만 과연..ㅋ

    • BlogIcon 궁시렁 2008.09.12 02:49 신고      

      전 놀랍게도 씀씀이가 점점 줄고 있어요. 돈 쓸 일이 없어져서 그렇겠지만;;;
      카드 결제금액 추이 변화에 관한 궁시렁이 올라갈 예정이에요. ㅋㄷ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모르고 있었지

Life 2007.03.14 00:15

오늘 계산기를 잃어버렸다. ㅡㅡ;;;

아침에 사물함에 짐을 넣으면서 계산기를 잠깐 사물함 위에 올려놓았던 것 같은데

짐을 다 넣고 나서 계산기는 깜빡하고 안 넣고 그냥 온 것 같다. ㅡㅡ;;;


물론, 점심을 먹고 나서 계산기를 쓰려고 찾기 전까지 까맣게 모르고 있었지 -ㅅ-;;;



아놔!!!!!!!!!!!!!!!!!!!!!!!!!!!!!!!!!!!!!!!!!!!!!!!!!!!!!!!!

고모가 그거 비-싼 거라고 잃어버리지 말고 쓰라고 했는데!!! ㅡㅡㅋ




다시 사려면 6만원(다만 중국 제품ㅋ)이나 줘야 되는데!!!
(무슨 계산기가 그렇게 비싸! 하며 버럭! 하는 사람들을 위해, 네이버에 물어보니 단종된 제품이라고 한다 ㅡㅡ;;;
js-40la 일제 정품은 무려 11만원;;;;;;)

이걸 메꾸려면 별다방 까페모카 숏(3230원)을 18잔 반(한 달에 4번 간다고 가정하면, 4달 반 분량)을 마시지 말고 참아야 하는데,

that is bloody impossible, of course.



카시오가 공장을 중국으로 옮긴 뒤 생산되는 js-40v는 인터넷 최저가 19000원, 과도관 3만원, 교보 36000원, 영풍 38000원에 판매중. ㅡㅡ;;;

후속모델이라는데 버튼 촉감이 약간 다른듯 ㅡㅡ;;; 아놔~ 손에 익은 걸 써야 되는데!!! -ㅅ-


+ 여의도에 가서 똑같은 일본 정품을 사왔다. 인터넷에는 73000원이라고 올라와 있었는데 아저씨가 그냥 7만원만 주세요~ 하는 바람에 할부해달란 얘길 꺼낼 틈이 없었다는 ㅡㅡㅋ
OTL, 계산기, 수험생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현금결제형 스톡 옵션을 보는데 정말 머리에 쥐가 난다 ㅡㅡ;;;

똑똑했던 내 뇌세포는 다 어디로 간거지 -ㅅ-;







- 이봐요. 그런 건 애시당초 없었던 거 아뇨? ㅋㅋㅋ
수험생, 회계학
  1. BlogIcon 세르엘 2008.10.05 10:23 신고      

    현금결제형 스톡이라니 그건 뭔가요![...!?]

    • BlogIcon 궁시렁 2008.10.05 11:12 신고      

      스톡옵션은 특정 조건을 충족하면 행사가격에 주식을 살 수 있게 해 주는 거에요.
      지금 주가가 15유로이고 행사가가 10유로인 스톡옵션 100개가 있다면 보통 스톡옵션은 내가 1000유로를 내고 주식을 사서 1500유로에 팔아야 500유로를 챙기지만, 현금결제형 스톡옵션은 주식을 사는 대신 500유로 받고 땡치는 거에요.

      간단히 말하면, 주가가 오르면 우왕ㅋ굳ㅋ 뭐 이런 겁니다. ㅋ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 2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