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해'에 해당하는 궁시렁 13

  1. 2005.01.02 2005 - the Year of the Rooster
  2. 2004.01.01 2004 - the Year of the Monkey
  3. 2003.01.01 2003 - the Year of Sheep


Happy New Year, though!
새해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열심히 하겠습니다.    -ㅅ-


시간이 정말 빨리 가는 것 같다. 벌써 2004년이라니... -ㅁ- 과학소설에나 나올법한 연도같이만 느껴지는데... 쿨럭...;;;
I can't believe it.

지난 해는 정말 ㅡ 다사다난했다.

나쁜 일이 있으면, 좋은 일도 있는 거고...
슬픈 일이 있으면, 기쁜 일도 있는 거고...
오해와 불운이 겹칠 수도 있고, 운이 좋아 복이 터질 수도 있는 거다.

Well... probably I need more time to recall what happened to me last year but you know, when you wanna do it, you just don't have sufficient time, and when you're available, you just wanna be at ease. ㅎㅎㅎ
vulnus aeternum memoriae, 새해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2003 - the Year of Sheep

Life 2003.01.01 01:30
암울한 새해가 밝았습니다.

지누는 피터가 피곤한 탓에 종로에 종치는 거 보러 가지 않아서 꼼짝없이 집에 갇혀...

아빠의 군대 이야기에 딴청이나 피워야 했죠... ㅡㅜ

엄마는 아빠 얘기 안 듣는다고 머라고 하고 -_-;


음...

그래도 행복한 한 해 되세요.




젠장... 지방행정이랑 헌법은 왜 성적 입력 안하는 거야. 조마조마해 죽겠는데. -o-;




아참참참... 그러고보니... (다른 사이트에 다녀왔음;;;)

다이어리 속지를 새로 갈아야 하는구나...

월별하고 주별중에 하나만 골라서 사야겠다.

이제는 별로 쓰지도 않으니까...

휴 - 착잡하군 -

신나게 다이어리 정리하던 나의 모습은 어디로 갔나. ㅠ_ㅠ


내일은 꼭 장학금신청서 써야지. 쳇.
새해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