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공부 잘 해서 장학금 줘 놓고 이제와서 도로 뺏아가냐! 고 분노를 분출하는 연대 신방과 조완순(대역, 가명) 씨.


헐 연대 쩐다;;; 고대가 등록금 2% 내린다고 하니까 연대는 (헐 그래? 그럼 우린 더 내려야지!) 2.3% 인하하고 장학금도 133억 원 추가로 확충해서 실질적으로 6% 인하 효과를 내겠다고 발표했는데, 보도자료 뒤로는 등록금 인하 때문에 학과에 배정된 장학금이 줄었다고 이미 성적우수장학금 지급이 확정된 학생을 명단에서 제외해 버렸다. ㄷㄷㄷ
연대는 장학금이 늘어났고 지급 대상이 확대된 것도 맞지만 장학금 정책을 소득분위 중심으로 변경하면서 장학금 배정액이 일부 변경된 거라고 해명했다는데, 아니 솔직히 장학금을 가정 형편이 어려운 사람에게 우선 주는 건 백 번 옳은 말이지만 그렇다고 이미 대상자 선정 및 통보가 다 끝난 후에 그것도 성적 장학금을 게다가 30%만 남겨 놓고 잘라 버리는 게 무슨 확충이야 -ㅅ-;;; 신용카드 돌려막기도 아니고 ㅡㅡ; 정 그렇다면 재무부 직원들이야 골머리 좀 썩더라도 성적 장학금 규모는 다음 학기부터 줄여도 되잖아.
연대야 뭐 언플 잘 하니까 잠깐 동안만 시끌하다가 그냥 묻히겠지. 설마 미안해염 장학금 취소한다는 거 취소할 게염 >3< 이러겠어? ㅋ
, , ,
  1. BlogIcon 소민(素旼) 2012.02.07 19:58 신고      

    '재무부 직원들이야 골머리 좀 썩더라도 성적 장학금 규모는 다음 학기부터 줄여도 되잖아'

    연세대: 그게 싫은거에요. 사람들이 그걸 몰라요.

    • BlogIcon 궁시렁 2012.02.08 21:11 신고      

      하지만 결국 애초에 없던 일로... ㅋㅋㅋ
      재무부: 아씨 그 돈을 또 어디서 끌어 오라고! -_-

  2. BlogIcon 마가진 2012.02.08 22:17 신고      

    어제인가.. 언론에서 다루니까 또 원래대로 지급하겠다고 바꿨더군.

    줬다가 뺐는게 제일 치사한데..
    다시 준다고 했다지만 공론화 되니 어쩔 수 없이 도로 주는 것 또한 대단해 보이지는 않네.^^;

    • BlogIcon 궁시렁 2012.02.09 00:53 신고      

      학교 커뮤니티에 맨 처음 글을 올려 공론화시킨 그 신방과 학생이 나중에 장학금 사정에서 미운털 박혀서 탈락하지는 않을까 심히 걱정되네요 '_'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