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파이'에 해당하는 궁시렁 1

  1. 2009.02.13 It's so weird. (9)

It's so weird.

Mostly Harmless 2009.02.13 16:49
며칠 전까지만 해도 잘 잡히던 무선랜이 갑자기 먹통이 되어서 터치팟 재설정하다 벽돌이 되었다는 궁시렁을 이미 한 적이 있는데, 그 궁시렁의 후속작이다. ㅡㅡㅋ

애초에 네트워크 설정 재설정을 하라고 했던 사람의 조언은 재설정을 한 뒤 재부팅되면 사파리를 켜지 말고 재부팅을 한 번 더 하라는 것이었다. (하지만 나는 당시에 재부팅을 다시 안 해도 와이파이에 접속 되길래 그냥 썼지) 그런데 다음 날 학교에서 또 무선 네트워크를 못 찾고 뱅글뱅글 돌기만 하길래 이번엔 정말로 (시키는 대로) 재설정 하고, 재부팅 다음에 다시 재부팅... 하려는데, 안 된다! @o@!!!
순간 당황했는데 알고 보니 키보드 선이 빠졌길래 선을 다시 꼽으려고 하니 본체가 알바 책상에서 빠지질 않는다. 온갖 먼지를 뒤집어 써가며(이건 좀 뻥) 겨우 본체를 끄집어 낼 즈음... 뭔가 뚝! 하는 소리가 나면서 팔이 뒤로 겨우 들어갈 정도의 공간이 생겼다. 여러 선 뭉치가 검은색 절연 테이프로 돌돌 감긴 게 끊어져 있던 것이다! -_-;;; 일단 손을 더듬어 키보드 선을 꼽고 (왜 아래 구석에 포트가 있지? -_-;) 무사히 재부팅을 마친 다음, 인터넷이 끊긴 것을 확인하고, 마치 군대에서 뭔가 아무도 모르는 사고를 치고 어쨌거나 선임에게 알려야 하는 참담한(뭐 솔직히 그 정도까진 아님) 심정으로 경훈이형한테 문자를 보냈는데, 알고 보니 전화번호가 바뀌어 있는 것도 모르고 예전 번호로 문자를 보낸 데다가(하지만 다행히 어슬렁거리며 통화 중이던 걸 붙잡아 실토), 원래 도난 방지를 위해 잠겨 있어야 하는 책상 뒷부분이 열려 있어서, 그냥 그 부분을 열면 되는 걸 가지고 생쑈를 했던 것임이 드러났다. -_-; 그리고 그냥 랜선이 뽑힌 것일 뿐(하나를 꼽으려고 다른 걸 뽑는 꼴이라니 =_=ㅋ), 끊긴 선 다발은 정체를 알 수 없으나 일단 컴이 돌아가는 데는 아무런 문제가 없음을 지레짐작확인하고 이제 1주일 뒤면 알바를 그만 두는 경훈이형을 뒤로 하고 나는 중광을 탈출했다. ㅡㅡㅋ
어쨌거나 이런 삽질의 결과로, 오늘 아침까지만 해도 고스트뉴스 업뎃받으면서 와이파이를 잘 쓰고 있었다.

아니, 그런데! 학교에 오니 또 못 잡네... -_-;;; 이거 뭥미... -ㅅ-;;;
무슨 조환지 모르겠다. 백주년만 무선랜이 끊길리도 없는데? 무슨 마가 끼었나... 딴 짓 하지 말고 공부하라는 건가;;;


그리고 어제부터 앱스토어와 아이튠즈스토어의 디폴트 로딩 화면이 먹통이다. 파일을 계속 다시 넣어도 안 뜨고, 무슨 테마를 적용해 봐도 마찬가지인데, 이것도 무슨 조환지 모르겠네 ㅡㅡ;;;



- 복원을 해 보시죠?
- 그럼 노래 다시 다- 넣고, 앱 다시 다- 깔고(앱스토어 앱은 그냥 동기화하면 되니까 껌도 아니지만 사이디아 앱은 그런 거 없다;;;), 설정 다시 다- 하고, 플레이리스트 다시 다- 만들고(실수로 컴에 있는 리스트를 지워버렸는데, 아이팟에만 존재하는 플레이리스트를 컴으로 옮겨올 수는 없나 -_-;;;), 그러라고요? 차라리 환불하고 뽑기를 다시 하지?





방금 보니 올블 어워드 최종 후보로 선정되었다고 댓글이 달렸네...;;;
말도 안 되잖아! 쿠나님이 얼떨결에 추천해 주셨을 뿐인데? (제가 두 표 이상 추천을 받았다면 앞으로 애플 기술지원부에 제 돈 내고 제가 직접 전화를 걸겠어요) 정말 참여가 저조해서, 추천 받은 사람은 누구나 후보가 되고 아는 사람들끼리 인기 투표하는 꼴이 된다는 루머가 현실이 되는 것인가 싶어 올블에서 후보 집계 중간 결과를 발표한 것을 보니까 정말 그럴 수도 있겠다는 생각이 든다. 댓글과 트랙백을 합하면 대략 200여 명이 참여한 것으로 추정되는데. 모수로는 많이 부족한 숫자네.

- 그래서 최종 후보에 오른 게 싫다, 뭐 이런 거요?
- 부끄러워서 그래요. (발그레)
, , , ,
  1. BlogIcon 비트손 2009.02.13 17:03 신고      

    안녕하세요. 올블로그 운영팀입니다. 이번 어워드에 대해서 잠깐 말씀을 드리자면 몇몇분들이 말씀해주시는 것처럼 참여가 저조한 수준은 아니라고 봅니다. 현재도 계속해서 후보를 추천해주시는 분들도 계시구요. 이전에 올블로그 TOP100에서 부각되지 않았던 좋은 분들도 후보에 다수 포함되어 있습니다.

    또한 보이지 않는 곳에서 열심히 블로깅하는 분들이 많이 조명 받길 바라는 저희의 바람도 일부 반영되는 것 같아 기쁜마음으로 작업하고 있구요. 추후에 투표를 통해서 결과가 도출되면 기존의 방식으로 선정된 데이터들을 토대로 선정된 TOP100과 비교해보려는 계획도 가지고 있습니다. 반드시 아는 블로그만 투표하는 상황이 아니라는 점을 말씀드리고자 약간 긴 댓글을 달았습니다. 앞으로 좀 더 개선된 어워드 열심히 만들어가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BlogIcon 궁시렁 2009.02.14 13:56 신고      

      많은 사용자가 납득하고 인정하는 결과가 나오길 바랍니다. ㅅㅅ

  2. BlogIcon 띠용 2009.02.13 20:18 신고      

    후보에 오르신거 축하합니다~^ㅇ^

    • BlogIcon 궁시렁 2009.02.14 13:57 신고      

      띠용님도 당연히 후보에 오르셨겠죠? 저도 미리 축하드려요. ㅅㅅ

    • BlogIcon 띠용 2009.02.14 16:05 신고      

      어우.. 고맙습니다.헤헷;;

  3. BlogIcon 쿠나 2009.02.14 20:01 신고      

    ㅎㅎ 축하드려요
    궁시렁님도 충분히 자격 되시는데 뭘 그렇게 ^^..

    • BlogIcon 궁시렁 2009.02.16 00:21 신고      

      본격 인터넷질 9년만에 이런 과찬은 정말 오랜만입니다. (응?)

  4. BlogIcon grayhydra 2009.02.15 01:11 신고      

    ㅋ 올블로그 어워드라는걸 하고 있었군요 :) 최종후보라니 두근두근하네요 +_+

    • BlogIcon 궁시렁 2009.02.16 02:56 신고      

      그레이히드라님도 이걸 보셨으니 제게 꼭 한 표 날려주세요. (응?)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