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빠진다'에 해당하는 궁시렁 10

  1. 2010.04.05 can't help but (12)
  2. 2009.09.23 Howard getting married (9)
  3. 2009.02.21 It's so incredibly and awfully weird (6)
  4. 2008.10.08 Heimweh
  5. 2008.10.04 Target on center, and switch. (4)
  6. 2008.01.31 잡힐듯이 잡힐듯이 잡히지 않는~ -_-;;;
  7. 2007.09.28 토나오는 의기소침
  8. 2007.06.07 horrified (1)
  9. 2007.04.25 하아-
  10. 2005.04.10 심리그래프

can't help but

Life 2010.04.05 17:20




아놔 왜 계속 이래 ㅡㅡ;;;

가뜩이나 할 것도 많은데 ㅡㅡ;;;



(선물은 어떡하지 ㅡㅅㅡㅋ)




♬ 기뻐야 하는 게 당연한데 내 기분은 그게 아냐;;;



힘빠진다
  1. BlogIcon 띠용 2010.04.05 21:30 신고      

    에궁..ㅠㅠ

    • BlogIcon 궁시렁 2010.04.06 00:21 신고      

      집에 와서 다시 보니까 휑- 이 좀 무섭게도 보이네요. ㄷㄷㄷ

  2. BlogIcon 낙타씨 2010.04.06 11:39 신고      

    ㅋㅋㅋㅋ 궁시렁님의 마음은 휑할지라도
    '휑' 글자를 본 저는 잠시나마 웃었네요ㅎㅎ

  3. BlogIcon Joshua.J 2010.04.06 17:26 신고      

    언제까지 그렇게 살텐가
    -응?-

  4. BlogIcon 세르엘 2010.04.11 01:15 신고      

    휑~이라는 글자가 어째

    공포만화에서나 볼 것 같은!

  5. BlogIcon 쿠나 2010.04.11 20:48 신고      

    포스트를 이렇게 쓸 수 있다는 것도 느끼고 갑니... [... 나는 뭘 느낀 거지!]

    • BlogIcon 궁시렁 2010.04.11 21:17 신고      

      뭘 느꼈는지 500 단어 이하로 작성해서 제출하기 바랍니다.
      물론 영어로 쓰는 겁니다. ㄲ

  6. BlogIcon PORORI 2010.04.16 13:55 신고      

    휑~ ... 웽 ㅠㅠ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Howard getting married

Life 2009.09.23 17:20

대화 내용을 저장하지 않는 관계로 위의 대화 내용은 구멍이 뻥뻥 뚫린 궁시렁의 기억을 바탕으로 재구성한 것입니다.


그러잖아도 어제 뭐 굳이 따지자면 남의 애정사업전선의 진척도까지 따질 필요는 또 굳이 없지만 그래도 워낙 일언반구 말이 없어서 펄펄 끓는 건지 뜨뜻미지근한 건지 촥 식었는지 굳이 궁금한 건 아니어도 살짜쿵 굳이(네, 맞아요. 일부러 얼토당토 않은 위치에 생뚱맞게 같은 부사를 굳이(!) 억지로 꾸역꾸역 넣고 있는 거에요. 재미 없으니까 이제 그만 할까 -_-;;;) 상황이 어떻게 돌아가고 있는지 아침에 신도림역을 향해 땅 속으로 들어가면서 짤깍 생각했었는데, 가뜩이나 오랜만에 메신저로 얘기하다가 뜬금없게 갑자기 느닷없이 물어본 것도 아닌데 결혼 폭탄을 터트렸따!!!!!!!!!!!!!!!!!!!!!!!!!!

나는 부적절하게 1.24초 정도(너무 김) 멍-하니 있다가 이런 상황에서 무조건반사로 튀어나와야 할 것 같은 축하해 기타등등의 반응을 제치고 내가 그동안 궁금해했던 점을 푱 내던지고 말았다.
사실 너무 길어서 바람직하지 않은 반응 시간동안 드디어 올 게 왔다거나 흠 그동안 별 탈 없이 잘 지내고 있었네나 회사도 휘청대고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더니 결혼하기엔 좀 불안정한 시기 아닐까 이런 생각보다,



이런 일생일대의 중대사를, 내 가장 친한 친구가, 물론 올해 들어서 파악할 수 없는 이유로 전화도 뜸하고 얼굴 보기는 더 뜸하고 내가 인천에 간다고 하면 이래서 안 되네 저래서 안 되네 하면서 빙빙 돌려 세우는 바람에 뭐 이래- 하면서 두 볼에 바람을 조금 넣고 보이지 않게 뾰로통하긴 했지만, 그래도 어쨌거나 이런 적이 한두번도 아니고 그러려니 하면서 넘어가긴 해도, 그래도 그냥 '가장 친한 친구'라는 정의로는 좀 뭔가 모자라는 하워드가(아, 이제 아니야? -ㅅ-), 메신저로 휙 던지듯이 알려주는 게...



씁쓸했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얼굴로 야 나 결혼한다!고 싱글벙글대며 얘기하거나 가장 행복한 목소리로 야 나 결혼한다-!고 방실방실대며 통화하거나 이런 게 아니라 그냥 또 어디 출장가는 투로 휙 알려 주니 놀라움과 교차하는 이 씁쓸함-




- 아직 날짜도 많이 남았다면서요. 갑자기 결정된 거라서 조금 더 기다렸다가 알려주려고 했는데 마침 메신저 창이 뜬 김에 말해준 거 아뇨?
- 왜 뜸 들여요. 몰라. 쳇.
howard, 힘빠진다
  1. BlogIcon 띠용 2009.09.24 19:23 신고      

    뭐 저도 저런거 많이 받아봐서 이젠 그냥 그러려니 한답니다.ㅎㅎ

    차라리 연락안해놓고선 왜 안왔냐고 투정부리는게 좀 짜증나죠-_-;

  2. BlogIcon 회색웃음 2009.09.24 20:04 신고      

    아휴.. 저는 올 연말까지, 결혼 3팀에 이번주엔 돌잔치까지..

    쩝.. 정말 쩝이에요. ㅠ.ㅠ

  3. BlogIcon mahabanya 2009.09.28 17:35 신고      

    10월달에 후배 두, 동기 하나 결혼...

    아...왠지 가을은...

    • BlogIcon 궁시렁 2009.09.29 00:41 신고      

      가을은 행사의 계절. oTL
      노벨광장, 하스, 새(?)북문(?) 주차차단기(?) (그러니까... 주차권 뽑아 가라고(혹은 개차나 소차나 들락날락하지 말라고) 전구를 빙빙 휘감은 기다란 막대기가 올라갔다 내려갔다 하는 그 시설(?)) 앞에 있는 크림슨 마스터즈 콘서트 배너 보셨어요? 그거 제가 설치한 거임. ㅡㅡㅋ

  4. BlogIcon 흐르듯 2009.09.29 12:39 신고      

    씁쓸하지요, 암요. (특히나 저는 개인적으로 결혼식에 들어가는 돈이 제일 아깝... 다시 받아올 길이 없.....-_-)

    • BlogIcon 궁시렁 2009.09.30 00:06 신고      

      저도 다시 받아올 길이 막막해서 낼 때마다 아깝... -_-ㅋ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that whenever i exchange euro in my hand, krw-eur exchange rate soars through the sky right after me.
, 안습, 환율, 힘빠진다
  1. BlogIcon 청초 2009.02.21 23:24 신고      

    음... 환율 급등... ㅡ.ㅜ 너무 슬픔

    • BlogIcon 궁시렁 2009.02.22 14:04 신고      

      왜 제가 환전하고 나면 그때서야 팍 뛰나요. 머피의 법칙도 아니고 ㅡㅡ;;;

  2. BlogIcon 쿠나 2009.02.22 12:45 신고      

    언제든지 내가 유로화를 환전하면 한국과 유로 사이의 환율이 하늘을 치솟는다.
    결론 >> 궁시렁님이 유로화 환전하시면 저한테 콜.. <<

    • BlogIcon 궁시렁 2009.02.22 14:03 신고      

      메마른 통장 잔고에다가 터치팟 32GB짜리를 사고도 남을 환차손으로 신음하는 누군가에게 이러시면 안 됩니다. ㅎ_ㅎ

  3. BlogIcon Bardisch 2009.02.27 14:19 신고      

    환율 gg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Heimweh

Life 2008.10.08 02:31

In Liebe Deinen Nächsten von Remarque liest mann Wien, in Atempause von Primo Levi auch liest mann Wien;

 


Ich möchte in Wien für nur ein paar Woche bleiben; das geht.

 

Aber ich bin mir nicht sicher, ob ich in Wien sein möchte, oder ich nur Seoul zu verlassen wünsche, oder zu viel Mama mir fehlt.

Und wenn ich in Wien komme an, vielleicht will ich nicht mehr als eine Woche bleiben, das ist gar klar.

wien, 힘빠진다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Target on center, and switch.

내 눈도 이렇게 초점이 없겠지.


남의 말을 잠자코 따르는 게 저 아이의 처세술 아닐까?

정신 차려. 이젠 정말 시간이 없어.
수험생, 힘빠진다
  1. BlogIcon 매치어 2008.10.05 01:36 신고      

    에반게리온의 명대사...의 영문 버전인가 보군요.
    수험생이라면 저 대사와 함께 '도망치면 안돼, 도망치면 안돼, (후략...)'도 가슴을 에이겠군요.

    • BlogIcon 궁시렁 2008.10.05 02:46 신고      

      DVD에 영어 자막은 없어서 확인은 못하겠네요. ㅋ
      이러다 정말 아무 것도 한 것 없이 덜컥 졸업해야 하면... ㄷㄷㄷ

  2. BlogIcon 여담 2008.10.06 21:37 신고      

    딱 보고 에반게리온인줄알았는데 맞춰버렸습니다!! 극장판 서 한 번 밖에 안봤는데 *-_-* 이런 고퀄이ㅡ 애니를 본적이 없어서인가 ㅠㅠㅠ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풀릴듯이 풀릴듯이 풀리지 않는 =_=
맞출듯이 맞출듯이 맞추지 못하는 -_- (정말? -_-ㅋ)
세법 세법 세법 문제 처량한 안습~ -ㅅ-


(원곡은 따오기 ㅋ_ㅋ 처음엔 뻐꾸기 아님? 막 이랬음 -_-ㅋ)

뭐 세법만 그런 건 아님. -_-ㅋ
세법, 수험생, 힘빠진다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토나오는 의기소침

Life 2007.09.28 16:30
나만 그런 게 아니라고 한다면...

그래도 안 그런 사람들을 바라보겠어요.

(오랜만에 써보는 올드독 말투~)


 

아놔. 미티미티-
봐도 까먹어~ 봐도 모르겠어~



우에에에에에에에에에에엑!!!!!!!!!!!!!!!!!!!!!!!

(역시 오랜만에 써보는 Kies식 절규-)
OTL, 수험생, 올드독, 힘빠진다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horrified

Life 2007.06.07 18:43
feels like i became a nomad.


can't go back to 4 yrs ago.

but do i know how to go right?

what have i gotta do...?
힘빠진다
  1. BlogIcon 여담 2008.09.11 06:31 신고      

    음...! pretend you are 4 years younger than you are now. ㅋㅋㅋ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하아-

Life 2007.04.25 16:51
하아, 완전 의욕 상실, 의기소침 -_-

도저히 공부가 안 돼.

후폭풍이 너무 심각하군. ㅡㅡ;;;


(절대 중급 시험이 예상보다 쉽게 출제될 거라서 그러는 게 아니에요. -ㅁ-;;;)



- 세윤이도 그거 틀렸대잖아~
- 그런다고 우리 점수가 올라가냐? -_- (이걸 포레스트 특유의 새된 톤으로 읽으면 지존 ㅋㅋㅋ)
- 보통 평균이 2-30점이라잖아 ㅡㅡ; 아놔 ㅡㅡ;;;
힘빠진다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심리그래프

Life 2005.04.10 00:27

System version : Duchy of Achernar 2003
Operation Mode : Frustrated (Efficiency : Low)

APPROACHING LIMITS
DANGER


엉망진창이다. ㅡ_ㅡ

















답답한 건 셋 다 마찬가지겠지만


내가 받는 타격은 너무 커. 자기들은 생각도 못 하겠지.

이젠 정말 지쳤다구.
52Med, 세상 사는 건 만만치가 않다, 힘빠진다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