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여옥'에 해당하는 궁시렁 1

  1. 2009.03.03 툭! 하니 악! 하고 결막이 찢어졌어요 흙 ㅠㅠ (16)

이봐요, 입 더러운 아줌마. 멀쩡한 눈을 그렇게 꽉꽉 가려 눌러 놓으면 산소 공급이 되지 않고 압력이 증가해서 정말로 결막이 찢어질 수도 있어요. (물론 뻥) 물론 보통 사람들은 결막이 탄소나노튜브로 되어 있어서 그 정도 실랑이나 드레싱 가지고는 아무렇지도 않겠지만. (저급 개그 안습)

동아딸랑일보도 정말 안습. 신문을 인쇄하는 종이와 잉크가 아깝다.


+ 추가
그 날 국회에 견학갔던 김천의 어떤 고등학생이 이 장면을 캠코더로 찍었는데 기숙사 생활을 하는지라 캠코더를 집에 두고 와서 이걸 확보하는 데 시간이 오래 걸렸단다. 그런데 경찰은 피해자(누가 피해자야? 더러운 눈에 붙어있는 거즈? ㅋㅋㅋ)의 입장을 고려해 동영상을 공개하진 않을 것이며,
아날로그가 아닌 디지털 방식의 캠코더였다면 동영상이 이미 인터넷에 유포됐을텐데 그렇게 되지 않은 게 불행 중 다행
이라고 밝혔단다.


나도 한 번 해 볼까?

사실 제 터치팟은 용량이 5 테라바이트에 도난방지 자폭기능이 들어있지만, 어느 췌장암 환자의 입장을 고려해 공개하지는 않겠습니다. 터치팟이 인식하는 미디어 파일 형식이 이진법이었다면 파일이 이미 인터넷에 떠돌텐데 이 제품은 293진법을 이용하는 것이 불행 중 다행이네요.

흠. 이게 훨씬 신빙성있어 뵈는데? ㅋㅋㅋ
, , , ,
  1. BlogIcon LeSo 2009.03.03 14:11 신고      

    정석이긴 합니다. 뚜드려 맞으면 일단 누워서 아이고~ 하면 때린 놈은 머리 식고 나면 끽 소리 못 하니… 물론 시장 바닥 정석입니다.

    • BlogIcon 궁시렁 2009.03.03 20:11 신고      

      문명화가 채 이루어지지 않은 광활한 대륙의 기상이 느껴지는 저 아줌마의 눈두덩에 붙어있는 거즈가 불쌍해요. -_-ㅋ

  2. BlogIcon Krang 2009.03.03 18:13 신고      

    경제 때문에 광고수주가 어려우니 이젠 "우리는 찌라시다~" 라고 1면 자가광고를 내는군요. ^^b

    • BlogIcon 궁시렁 2009.03.03 20:12 신고      

      14년 전엔 집에서 동아일보를 (돈은 냈는지 모르겠는데 어쨌건) 구독하기도 했는데... 그 땐 이렇게까지 굴욕스러운 모습을 보일 거라곤 생각도 못 했죠. ㅠㅠ

  3. BlogIcon dudtn 2009.03.03 18:48 신고      

    축구경기 헐리웃 액션이 생각나네요,,,, 건들지도 않았는데 한 바퀴 굴러서 넘어지는,,,

    • BlogIcon 궁시렁 2009.03.03 20:13 신고      

      어느 기사(신문인지 TV인지는 잊어버렸어요)에서는 실제로 아폴로 오노를 언급했답니다. ㅋㅋㅋ

  4. BlogIcon 띠용 2009.03.03 20:23 신고      

    이 아줌마는 세금이 아깝다능-_-

    • BlogIcon 궁시렁 2009.03.03 21:34 신고      

      업무용 컴퓨터 로그인도 할 줄 모르는 남편을 위해 금으로 도금하고 다이아몬드 큐빅을 박아 넣기라도 한 것 처럼 비싼 휴대용 영상 녹화 기기를 사는 아내도 있는데...
      (쓰고 보니 탈세를 해야겠다는 굳은 의지가 생기는데요? ㅋㅋㅋ)

  5. BlogIcon 수현hs 2009.03.04 10:23 신고      

    허억~ 조심해야 해요. 저 아줌마가 어느 순간 돌아버려서 블로거들을 명예훼손죄로 고발한다고 설칠지도 몰라요. 그러고도 남을 사람이라...-ㅅ-

    • BlogIcon 궁시렁 2009.03.04 11:03 신고      

      그러면 입이 더럽단 말은 단순히 저 아줌마가 공사다망하게 각막 휘날리며 일하느라 바쁘다 보니 차마 이빨을 닦을 시간이 없을 것 같아 그랬노라고 항변할래요. ㅋㅋㅋ

  6. BlogIcon 디파일러 2009.03.04 16:29 신고      

    -_-b
    근데 저 할머니는 누군가요 .. (!)

  7. BlogIcon 감은빛 2009.03.05 23:44 신고      

    흐흐 재치있으시네요!
    저도 사실 입이 근질거리고 있었는데(아니 손가락이 근질거리고 있었다고 해야할까요?),
    막상 뭔가 쓰려고 하니 그닥 재밌는 글이 나오지 않을 것 같아서 포기했더랬습니다.
    제가 하고 싶은 말을 다 해주셔서 감사해요! ^^

    • BlogIcon 궁시렁 2009.03.06 10:30 신고      

      쓰고 보니 그닥 센스있는 글은 아니지 싶었는데, 감은빛님께서 칭찬해주시니 몸둘바를 모르겠습니다. 굽신굽신-

  8. BlogIcon 회색웃음 2009.03.06 01:04 신고      

    흐음.. 궁시렁님의 말투를 가만히 보면 제 지인 중에 누군가가 떠오르는 군요? 재미난 말솜씨에요. 1000% 공감합니다~ ㅋㅋ
    너무 저급스러워서 이제는 쳐다보기도 싫은 나름 배운 사람들이네요.
    제발 자신의 지적(?) 수준을 제대로 썼으면 좋겠는데....

    • BlogIcon 궁시렁 2009.03.06 10:37 신고      

      미천한 개그를 재밌게 받아들여 주시니 감사할 따름입니다.
      혹시 아나요? 제가 그 지인의 지인의 증손자일 수도... (세상은 둥그니까요 ㅋㅋㅋ)
      정말 소수를 제외하고는 다들 가방끈 길고 똑똑한 사람들인데, 정치판에만 가면 어쩔 수 없이 찌들고 더러워지나봐요.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