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익스플로러'에 해당하는 궁시렁 1

  1. 2008.08.27 잊고 있었던 IE의 열등함 (20)
띠용님의 블로그에 발생한 에러때문에 IE탭을 눌러 IE로 전환해서 내 블로그를 보니,
럴쑤!

파폭만 쓰느라 그 동안 잊고 있었던 IE의 조잡한 이미지 렌더링에 대한 기억이 불사조처럼 되살아났다.

원본 크기보다 12.8% 줄었을 때의 이미지 렌더링. 왼쪽이 IE7, 오른쪽이 FF3이다.


GnF 게시판에 올린 사진은 가로 780픽셀이 기준이다. 모니터의 가로 길이가 1024픽셀이던 호랑이 담배 피던 시절에는 780픽셀이면 화면에 사진이 꽉 차는 크기였지만 1280픽셀 모니터에서는 적당한 좌우 여백이 생기는 정도의 크기라 더 키우지 않고 계속 이 사이즈로 줄여서 올리고 있다.
하지만 아직 스킨 편집을 지원하지 않으면서 게시판 가로 길이보다 긴 이미지는 가로 길이에 이미지를 맞추어 리사이즈 해주는 제로보드의 멋진 기능을 들여올 생각은 (추호도) 없는 텍큐닷컴에 사진을 옮겨오다 보니 많은 사진이 640픽셀(그나마 기본 스킨들 중 가장 큰 가로 길이)로 고정되며 쭈그러들어 버렸는데, 단지 크기가 줄어들었을 뿐 그닥 나쁜 점을 느끼지 못해서 계속 사진을 옮기고 있었는데, 그 사진들을 IE로 보니...

이건 도트식 프린터와 레이저 프린터의 차이 같구나! 이게 뭐냐!!! (버럭!) 하다가 그제야 제로보드의 멋진 이미지 리사이즈 기능에 힘입어 사진을 시원시원 큼지막한 크기 그대로 올렸더니 IE는 쭈그러든 이미지를 저렇게 싼티나고 볼품없게 처리하기 때문에 뽀샵질 해가면서 사진 크기를 줄여서 올렸다는 것을 기억해 냈다. 파폭처럼 부드러운 이미지 렌더링을 할 수 있다면 굳이 그런 수고를 안 해도 됐겠지.

나는 이제 파폭만 쓰니까 상관 없지만 아직도 IE를 쓰는 수많은 (한국) 사람들에게는 저렇게 우스꽝스러운 모습으로 사진이 걸려있을 생각을 하니 빨리 스킨을 수정할 수 있게 해 달라!고 텍큐닷컴에 볼썽사납게 징징대며 떼쓰고 싶은 생각이 정말이지 굴뚝같다.



+ 어쩐지 오늘따라 카운터가 빨리 올라간다 했다. 올블에서 추천 좀 받았군하 ㅎㅎㅎ
그런데 분명 추천이 네 칸이었는데 내가 추천을 눌러보니 두 칸으로 줄어버렸음.
이거 뭥미 -ㅅ-;;;
, ,
  1. BlogIcon 띠용 2008.08.27 00:39 신고      

    저도 몰랐는데요, 익스플로러로 찌그러진 이미지를 보면 쭈글쭈글하지만 파폭은 멀쩡한거 보고 정말 신기했어요.-ㅇ-;

    • BlogIcon ginu 2008.08.27 00:48 신고      

      파폭을 찬양할 이유가 하나 더 늘었어요. ㅎㅎㅎ

  2. BlogIcon Magicboy 2008.08.27 00:58 신고      

    어여~ 스킨 수정을 풀어서.. 예쁜 스킨들이 많이 나왔으면 좋겠어요..ㅎ
    (잿밥에만 더 관심이..--; )

    • BlogIcon ginu 2008.08.27 01:10 신고      

      저도 7년간 고수해온 어두운 배경에서 벗어나 흰색 바탕 그림으로 스킨을 뜯어고쳐볼 생각이에요. ㅎㅎ

  3. BlogIcon 두아쓰 2008.08.27 06:56 신고      

    전 회사에서 따로 놀고 싶을때(...)파폭 띄워서 놉니다;;;;;;;;;;;

    • BlogIcon ginu 2008.08.27 09:27 신고      

      파폭 점유율이 너무 낮아요- 은근은근~~

  4. BlogIcon 가우리 2008.08.27 10:13 신고      

    잊고 있습니다. 저도 맥이랑 파폭을 쓰다보니 IE는 어느샌가 잊었죠...

    그래도 스킨같은거 만들때 대충은 수정안해도 될수준까지 머리속에서 어느샌가 구현하고 있더군요...

    • BlogIcon 궁시렁 2008.08.27 14:34 신고      

      능력자시군요. 굽신굽신-
      저는 파폭으로 일단 점검한 다음 IE에서 엇나오는 건 없는지 (일일이 눈으로) 확인합니다.

  5. BlogIcon drzekil 2008.08.27 11:16 신고      

    제가 알기론..
    윈도의 파폭2에서도 IE처럼 계단 모양이 나오는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윈도 엔진을 사용하는듯 하구요..
    파폭3에서는 자체 엔진을 사용해서 잘 나오는 듯 합니다..
    (정확히는 모릅니다..ㅡㅡ 현상을 보고 추측할 뿐입니다..)

    • BlogIcon 궁시렁 2008.08.27 14:36 신고      

      오호. 그럼 몇 달 전만 하더라도 이 포스트의 내용은 존재할 수 없었군요. ㅎㅎㅎ
      사실 텍큐닷컴의 가로 비좁은 스킨이 아니었으면 지금까지도 신경 안 쓰고 몰랐을 사항입니다.

    • Fenne 2008.08.27 15:25 신고      

      파이어폭스는 IE 엔진을 사용하지 않습니다.;
      IE 렌더링 엔진을 사용하는 것은 IE 계열 브라우저들이죠.
      (맥스톤, 웹마 등)
      그림이 축소되어도 깨끗하게 잘 보이는 이유는 기존 파폭2 렌더링 엔진을 대폭 개선해서 나온 것이 이번 파폭3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기존의 구 렌더링 엔진을 사용하는 파폭2에서는 IE처럼 쭈글쭈글하게 나오죠.

    • BlogIcon 궁시렁 2008.08.27 16:24 신고      

      그렇군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BlogIcon drzekil 2008.09.20 22:15 신고      

      좀 늦었지만..
      추가해보면..
      파폭2의 엔진 자체가 문제는 아닌듯 합니다..
      파폭2도 맥에선 문제가 없이 깨끗하게 나옵니다..
      저런 이상한 문제는 윈도용에서만 생깁니다..
      그래서 윈도의 랜더링 엔진을 사용한다고 추측했습니다..
      IE 랜더링 엔진이 아닌 운영체제의 엔진인거죠..
      아니면..
      윈도용과 맥요의 엔진이 다를지도 모르겠네요..^^

    • BlogIcon 궁시렁 2008.09.21 00:29 신고      

      아마도 윈도용 파폭과 맥용 파폭이 다른 엔진을 채택했을 것만 같네요.
      IE8은 어떻게 나올까요...?

      + 언제나 의견은 감사히 받아요. 굽신굽신-

  6. BlogIcon 웹눈 2008.08.27 12:43 신고      

    저도 파폭 설치후 계속 파폭만 쓰게 되더라구요. 은근히 편리한점이 많아요. 빠르고.. 근데 IE 8 버전은 웹표준을 준수한다고 하던데...(기존의 active x 범벅이었던 사이트는 다 죽어나죠.) 어쨋든 파폭 좋아요~

    • BlogIcon 궁시렁 2008.08.27 14:33 신고      

      정부가 나서서 active x를 강요하는 한쿡에선 어떻게 될 지 모릅니다.

  7. BlogIcon 모노마토 2008.08.27 13:50 신고      

    사진 리사이즈 할때 볼품없는건 IE만 그런거같아요 ㅋ

    사파리 파폭 오페라는 다 잘나옵니다~~ 깔끔하죠!! 바보 IE ㅋ 색깔도 잘 못보여주공

    • BlogIcon 궁시렁 2008.08.27 14:38 신고      

      IE의 기능(?) 중에서 마음에 드는 건 컬러 스크롤바 뿐입니다. ㅎㅎㅎ
      아직 파폭을 영접하기 전에 만든 홈페이지는 컬러 스크롤바로 도배하다시피해서- 파폭에선 영 의도한 디자인이 나오지 않아요. ㅠㅠ

  8. BlogIcon dudtn 2008.09.15 20:50 신고      

    저도 파폭에서 포스팅하고 문득 ie에서 잘 보이나싶어서 들어가보니 궁시렁님 말씀처럼 이미지가 쭈글렁 거리더군요,,,
    결국은 제컴에서 이미지 자체를 축소해서 업로드 하는 방법으로 바꿔서 해결했습니다만,,, ie가 딸리기는 딸리는 것 같아요...

    ie8이 나오면 좀 나아지려나...

    ... 헛! 분명 택큐닷컴인데 궁시렁님 블로그는 스킨이 다른 거네요+_+ 이삡니다.

    • BlogIcon 궁시렁 2008.09.16 01:16 신고      

      전 홈페이지 쓸 때부터 이미지 가로 길이를 780픽셀로 맞췄기 때문에 블로그도 가로 사이즈를 넓히는 방식으로 해결했어요. 텍큐닷컴은 스킨을 마음대로 조물딱거릴 수 없었지만, HTML 코드 위젯으로 스킨의 CSS 파일을 바꿔치기 했습니다. 관련 궁시렁은 조만간 올릴 거에요.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