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정례'에 해당하는 궁시렁 1

  1. 2008.10.07 입 닥쳐, 양포이. (4)

입 닥쳐, 양포이.

Life 2008.10.07 11:43
국회 기획재정위의 국정감사에서 벌어진 어처구니 없는 참극.

돈보따리 갖다 바치고 친박연대의 비례대표 1번을 따내 국회의원이 된 양정례 : 제가 개인적으로 집에 500달러 정도 있는데 범국민적으로 달러 모으기 행사를 진행하는 게 어떨까요?
한국이 빈털터리가 될 때까지 자신은 일을 해야 한다는 강만수 재정부 장관 : 취지는 십분 이해하고 필요성에는 동의하지만 정부가 나서서 하긴 어렵습니다. 민간 차원에서 하는 건 좋다고 생각하는데요.

어이 양씨. 아니 미스 양. 네 모가지를 비틀어 꺾어버리기 전에 그 입 닥치지 못할까! 500달러 같은 소리 하고 있네. 기획재정위원회에도 수표 몇 장 뿌리고 들어갔냐?

해리 포터가 부릅니다. 입 닥쳐, 양포이.
이어지는 곡은 입 닥쳐, 만포이.

그런데 똑같은 삽질을 또 하고 있네.

김영선 국회 정무위원장 : 지금 외환보유고가 문제가 되는데 집집마다 100달러, 500달러는 집에 있을 수 있잖아요. 전국민이 외화통장 만들기를 위해 위기를 극복하는 게 좋은 아이디어가 될 것 같아요. 통장에만 넣어놔도 장기 달러 보유가 되잖아요.

여보세요 입만 산 아줌마. 너네들 집집마다 장롱에 5만 달러는 있을텐데 너네나 잘하세요.

아놔. 이 나라에서 뉴스만 보고 있다가는 울화통 터져 죽을 것 같다.
,
  1. BlogIcon 발뭉 2008.10.07 13:19 신고      

    어떻게 하면 평범한 집에 500달러가 있는지 모르겠네요. 재테크는 커녕 저축도 힘든 평범한 집이 수두룩한데 외화? 더 웃긴 것은 국정감사에서 이런 소리가 나오다니 -_-;

    • BlogIcon 궁시렁 2008.10.07 16:45 신고      

      그들은 '평범'한 사람들과는 '평범'의 기준이 굉장히 다른가봅니다. -_-;

  2. BlogIcon 매치어 2008.10.07 17:59 신고      

    일반적인 사람이면 외국돈을 장롱에 두지 않겠죠...
    나름대로 서민레벨에 맞춰서 100불이니 500불이니 하는 정도로 줄이셨나 싶지만- 좀 실수하신 듯 합니다. -0- [예전에 멕시코 갔다 왔을 때 거기서 달러를 쓴 터라 30센트...있어본 적은 있습니다.]

    • BlogIcon 궁시렁 2008.10.08 03:48 신고      

      흠... 과연 정말 실수일지;;; 버스요금이 정말로 70원 정도 하는 줄 아는 사람들인데요.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