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K iTS에는 크리스마스 다음날부터 에피파니아까지 12일 동안 하루에 하나씩 공짜 다운로드를 푸는 앱(물론 무료)이 있어서, 크리스마스 한참 전에 냉큼 깔아놨었다. 주말엔 계속 집에 있어서(...;;;) 어제 출근해서 치사하게 1인당 IP 하나만 할당하는 학교의 빵꾸똥꾸(이런 곳에 써도 되는 거임?)같은 전산정책때문에 업무용 컴터에 로그인하기 전에 터치팟으로 먼저 접속해서 뭘 나눠주나 들어가봤다.

높은음자리표 모양으로 묶어 놓은 저 리본을 보라... +_+

게다가 터치 한 번에 스윽 열리나 했더니 실제로 매듭을 푸는 것처럼 마구 비벼야 열린다. (혹은 이제 골골해진 터치팟의 터치 감도가 약해져서?)

3일차 무료 항목은 trivial pursuit라는 게임이었는데, 플레이를 해 보려니까 퀴즈를 푸는 게임인데 정작 그 퀴즈를 돈을 주고 사야 된다...;;; ㅡ_ㅡㅋ 뭐야 이거 ㄷㄷㄷ (앱 내 과금이 가능해진 OS 3.0의 폐해?(왜?)) 뭐 이딴 게 다 있냐 싶어(아놔... 유료 앱 공짜로 하루씩 푸는 거잖아... 그럼 풀패키지로 줘야 하는 거 아님? 광활한 앨버타의 어느 주민의 트윗질을 약간 응용해서 말하면 윈도를 공짜로 나눠줬는데 정작 모니터를 켜고 화면을 보려면 돈을 내야 하는 뭐 그런 꼴 -_-ㅋ) 걍 지워버렸다. (지우면서 별딱지 하나만 주는 것도 잊지 않았음 ㄲ)

그리고 오늘도 역시 출근해서 마찬가지 과정을 반복했는데, 오늘은 리오나 루이스의 Happy 리믹스를 공짜로 주길래, Happy는 이미 터치팟과 컴터에서 모두 지웠지만, 그래도 공짜니까 받으려고 링크를 꾹꾹 눌렀는데,

이건 글 올리려고 나중에 따로 캡처한 거에욤.

이런 에러만 뜬다 ㅡㅡ;;; 뭐야 이거 -_-;;;
iTS로 직접 들어가도 무료의 흔적은 찾아볼 수 없... 아 이건 당연한 건가 ㅋ
샘플을 들어보니 다운받을 필요는 없을 것 같아서 그냥 나왔지만, 어제도 오늘도 허탕만 치니 이게 뭔가 싶다. 여기가 브리튼 섬이 아니라서 그런가 ㅡㅡ;;; (실제로 팟캐스트는 되는 게 거의 없음 -3-)






라고 궁시렁을 쓰려고 제반자료(?)를 조사하던 중, 이 앱의 웹사이트까지 있길래 들어가보니, 오늘의 무료 항목이 JLS의 Everybody in Love라고 나온다;;; 이건 또 뭥미;;; 분명히 아침엔 리오나 루이스였는데 -ㅅ-;;; (공교롭게도 이 노래도 터치팟에서 이미 쫓겨났음 ㄲ_ㄲ) 그리고 trivial pursuit은 UK iTS엔 아예 있지도 않다 ㅋㅋㅋ 미쿡 스토어에만 있는데 그것도 가격이 5$나 하고 최근 평가도 악플 일색 ㅋㅋㅋ

그래도 내일은 뭐가 공짜일지 기다려는 보겠음. 풉!



아놔... 오늘은 로비 윌리엄슨데!!! 왜 안 되는 거임!!! 뷁!!! ㅡㅡ;

따끈따끈한 신곡인데... 공짜로 준대도 못 받고 ㅠㅠ 으흙


아이튠즈, 아이팟터치, 애플리케이션, 헐;;;
  1. BlogIcon 회색웃음 2009.12.29 23:59 신고      

    "JLS - Everybody in Love" 이 노래 들을 만한데~ ㅋ
    아이팟 보고 잡다~ (KMUG에 잽혀 놓고 서비스 센터랑 결투 준비 중..) ㅠ.ㅠ

    • BlogIcon 궁시렁 2009.12.30 10:09 신고      

      전 똑같은 거 계속 반복하는 게 귀에 거슬려서요... ㅎ_ㅎ
      에블바딘럽 푸쳐랜접 이걸 몇 번을 하는 건지 ㅋ

      사과의 고객대응에 이기기 쉽지 않은데... 보셔서 아시겠지만 ㅠㅠ
      건승하세요. (연하장 멘트잖아 이거 ㅋ)

  2. BlogIcon 502is 2009.12.30 22:52 신고      

    아아.. 한국엔 이런게..-_-

    • BlogIcon 궁시렁 2010.01.01 18:49 신고      

      있을 턱이 ㅡㅡ;;;
      음원 파는 iTS는 언제쯤 생기려는지;;;

  3. BlogIcon 청초 2009.12.30 23:16 신고      

    훗... 별딱지 한개 주시다니 대인배 이시근여.

    져로 말하자면 별 하나도 안주고 악플을 다는겁니다.

    네, 말로는 그렇다구여

    • BlogIcon 궁시렁 2010.01.01 18:50 신고      

      별을 하나도 안 줄 수는 없게 되어 있어요. ㅋ

  4. BlogIcon cANDor 2010.01.16 12:11 신고      

    하악+ㅂ+ 로비닷.. 새삼 많이 늙었군하.. 했다는;; ㅋㅋ
    (그람,, 내 나이는 어쩔;; =ㅅ=)

    • BlogIcon 궁시렁 2010.01.17 01:00 신고      

      그러고 보니 저 사진은 괜시리 더 늙어... 보이네요 ㄲ_ㄲ
      로비가 오토바이 타는 게임 어플이 있는데 거기엔 시계가 거꾸로 가는 빵피트마냥 섹쉬하게 나왔는뎁 ㅎㅎㅎㅎㅎㅎㅎ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Greatest Day와 Up All Night은 단물 다 빠진 싱글, Said It All은 밀고 있는데 잘 안 뜨는 싱글. (노래는 괜찮음 ㅎㅎㅎ)


뭐야... 난 당연히 모든 트랙의 가격이 똑같을줄 알았지 ㅋ (너무 순진한가 -_-)
새로 나오는 싱글의 가격을 낮춰서 많이 팔아가지고 차트에 높은 순위로 올라가게 한다(UK 싱글차트는 판매량만 집계해서 순위를 매김)는 말은 들었지만 그건 오프라인 매장에서 벌어지는 일이었는데 이 현상을 아이튠즈스토어에서 실제로 보니 동전 몇 푼 차이로 수익을 최대로 끌어올리려는 수작(ㅇ_ㅇ?)에 혀를 내두르게 된다.
그런데 이미 싱글컷 된 곡은 왜 더 비싸게 파는 거야 +_+;;;

유럽 다른 나라도 그런가?
아이튠즈
  1. BlogIcon Joshua.J 2009.08.17 20:06 신고      

    으음.. 경제학의 모순인가여 ;ㅁ;

    • BlogIcon 궁시렁 2009.08.18 19:21 신고      

      그냥 가격의 수요/공급 탄력성을 여실히 보여주는 예라고 보면 될 거 같아요. (하지만 공부한지 3년(흠... 그리 옛날은 아닌데;;;)이 지나니 정확한 내용이 가물가물 oTL)

  2. BlogIcon hardboil 2009.08.17 23:25 신고      

    기프트 카드를 사고 싶은. - -

    • BlogIcon 궁시렁 2009.08.18 19:19 신고      

      어찌어찌 하면 기프트카드를 싸게 살 수 있다던데 정말인가요? +_+

  3. BlogIcon cANDor 2009.08.17 23:54 신고      

    오옷! 티티다!! 이렇게 반가울 때가!! +ㅁ+
    저 아해들이 I found heaven을 외치며 해변에서 개구장이짓할 때 부터 지켜봐 왔더랬죠.. 후훗..
    사실,,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팬클 활동을 했었더라능;;; ㅋ
    하늘 나라에 있는 울 집 강생이랑 제 영어 이름의 근원지?발생지?이기도 하다죠.
    그 녀석이 뮤지션으로 글케 성공하고 저 앨범을 튕길 것이라곤 상상도 못했었는데;;

    이상, 포스트와 무관한 댓글이였음둥ㅡ_ㅡ/

    • BlogIcon 궁시렁 2009.08.18 19:18 신고      

      로비의 솔로 성공을 예견한 자가 있긴 했나요? 저는 가발 쓰고 피아노를 두들기며 쇼핑과 파티를 즐기던 중년 아저씨 및 월트 디즈니의 사운드트랙에 빠져있던 때라 ㅋㅋㅋ

    • BlogIcon cANDor 2009.08.18 22:48 신고      

      사자왕 주제곡 부르신 그 분? +ㅁ+
      맞아요!! 진짜 킹왕짱 좋은 디즈니ost 많았었는데,, 춈 한다는 카수들은 다 참여하고,, 머라이어랑 휘트니가 듀엣하는 거 첨봤을 때 푸드득푸드득 닭 될뻔 했던 기억도 나는군요..
      노래 많이 외웠었는데,, 이젠 제목 부분만 달랑 기억난다는;; orz

    • BlogIcon 궁시렁 2009.08.19 11:57 신고      

      네. 사자왕 사운드트랙 작업에 참여 안 할래? 라고 물어보니까 하앍 나 사실 디즈니 왕팬이었뜸 우왕 이런 영광이 하앍 이랬다는 후문이 들리는 그 분. ㅎㅎㅎ
      그런데 시대의 듀엣곡이라는 그 곡은 드림웍스에서 만든 영화(이 영화는 대략 별로 ㅡㅡㅋ)를 위한 쇼케이스였고 두 분의 자존심이 워낙 코끼리 다리통 같은 탓에 녹음도 따로 했다죠 ~_~

  4. BlogIcon mahabanya 2009.08.17 23:57 신고      

    앨범 가격은 온라인이나 오프라인이나 비슷비슷하비만
    원하는 곡만 사 모으는 것은 확실히 싸군요. 근데 곡마다 가격이 '당연히 다를 거'라고 생각한 저는 뭥미?

    • BlogIcon 궁시렁 2009.08.18 19:16 신고      

      문제는 지금 59페니에 파는 곡이나 99페니에 파는 곡이나 분명히 처음에는 79페니였을 거라는 점이죠. ㅎㅎㅎ
      역시 쇼핑은 트렌드를 따라가야... (응?)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스마트 재생목록

Life 2009.03.27 22:54
아이튠즈에는 사용자가 특정 조건을 지정하면 거기에 맞는 목록을 알아서 만들어 주는 스마트 재생목록이라는 기능이 있는데(다른 프로그램에도 있나?), 요즘 이 녀석이 말썽이다. 아이튠즈에서 나오는 화면과 실제 터치팟의 내용이 다른 것이다. (이게 다 그 놈의 사발면에 물 말아먹을 동기화 때문임. 제기랄렐루야!)

재생목록이래봐야 새로 추가한 노래 목록과 많이 재생한 노래 목록 둘 뿐인데, 새로 추가한 목록은 노래를 새로 넣었으면 바로 바로 목록에 떠야 하는데(재깍재깍 업뎃하라는 옵션을 먹였으므로) 아무리 지우고 다시 넣어도 목록에 들어가지 않고, 목록을 통채로 지우고 다시 만들어도 들어가지 않고, 그런데 어떤 건 또 어느 순간 들어가 있다. 뭥미...;;;

응??

많이 재생한 목록은 노래의 재생 회수가 제 멋대로 줄어드는 통에 오락가락이다. -_- 토요소녀단의 Chasing Lights는 재생회수 17번이어서 저 자리에 있었던 건데 어느 순간 저렇게 되어 버렸다. 요즘 듣는 노래들이 단체로 말썽이니 이걸 싱가포르의 애플 아시아 총괄부장에게 따질 수도 없고(포맷하라고 하거나 고객님 네놈의 컴이나 노래 파일이 이상할 '수'도 있다능- 이라고 하겠지?) 나이트 샤말란에게 물어봐야 하나? -ㅅ-

아놔 진짜 이 멍청한 터치팟 팔아버리고 쿠키폰이나 살까? (그게 더 비쌈 ㄲ)


한 줄 요약 : 멋진 기능 만들어봤자 제대로 안 돌아가면 말짱 꽝.
스마트 재생목록, 아이튠즈, 아이팟터치, 짜증
  1. BlogIcon 디파일러 2009.03.28 07:46 신고      

    흠.. 저도 아이튠즈에서 음악을 사서 다운받고 싶은데 문제는 신용카드가 ㅇ벗으면 가입을 못해서 ㄲ

    그리고 또 한가지가 더 있는데
    상품권은 어디서..(..)
    그리고 거기서 한국 노래 구입 할 수있나요
    (결국 포스팅과 관계 없는 댓글 이였다 카더라.)

    • BlogIcon 궁시렁 2009.03.28 09:48 신고      

      UK iTMS에 가면 한국 노래도 가뭄에 콩나기로 올라와 있습니다. (NZ는 아웃오브안중이라 카더라)
      연관글에 장기하와 얼굴들의 EP도 있다고 나오네요- 체리필터, 모던주스, 임태경 정도 본 기억이 나네요. 어떤 과정을 거쳐서 런던에서 한국 노래를 팔고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ㅋㅋㅋ
      지불수단으로 신용카드 말고 페이팔이나 기타 뭐 다른 것도 있지 않나요? 자세한 건 싱가포르의 애플 아시아태평양 매니저에게 고고씽 -_-ㅋ

  2. BlogIcon 세르엘 2009.03.28 18:04 신고      

    스마트 재생목록이라니 그런 똑똑한 -_-;;

  3. BlogIcon 여담 2009.05.05 11:36 신고      

    저는 그저 듣고싶은 노래만 플레이리스트에 넣어서... 다른기능 (ex. 지니어스) 안쓰지여 우헹헹헿

    • BlogIcon 궁시렁 2009.05.05 15:49 신고      

      전 노래를 너무 많이 넣고 다녀서 (2100 곡 이상 ㄷㄷㄷ) 플레이리스트가 제대로 싱크 안 되면 신경질나요.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