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보험'에 해당하는 궁시렁 3

  1. 2009.08.01 1년간 건강보험료 할인 (5)
  2. 2009.05.12 정체를 알 수 없는 건강보험료 출금액 (6)
  3. 2009.05.09 건강보험료 환급금 (9)
왜 꼭 보험료 자동이체 영수증을 종이와 잉크, 우편 비용을 들여가며 일일이 보내는지 알 수 없지만(언젠가는 메일로 전환하겠지-) 어쨌거나 이번 달에는 한 장이 더 끼어져 있길래 뭔가 하고 봤더니-

2009년 7월 1일부터
건강보험료 경감이 한시적으로 확대됩니다

ㅇㅇ? 그런데?
오호- 그래서 건강보험료(산정 기준)가 만 원 이하인 세대(그러니까 예를 들면, 나)는 내년 6월까지 1년 동안 건강보험료를 절반만 내면 된다! 유후- XD
고지서를 보니 건강보험료가 절반 뚝 잘라서 할인이 되었고 덩달아 건강보험료와 연계되어 계산하는 장기요양보험료까지 절반으로 줄었다. 꺄르륵!

잠깐, 그런데 원래 예정은 3주만 나갔다 오는 거여서 상관 없었는데, 일정이 길어져서 5주간 있었는데- 분명히 한 달 이상 출국하면 건강보험료는 내지 않아도 된다며? 그럼 이번달치는 내지 않아도 되는 건가? (50% 할인받은 주제에) 다시 보험공단에 전화해서 물어봐야겠다.
건강보험, 냐하하
  1. BlogIcon 매치어 2009.08.02 14:25 신고      

    이게 바로 그 법률이겠군요...
    술이나 담배를 하시지 않는다면 딱히 손해보는 상황은 아닌 것 같습니다. ^^

  2. BlogIcon 회색웃음 2009.08.02 22:23 신고      

    글을 대충 읽었나 보오. 글에 답이 있는데 또 닭짓하는 질문을... 그래서 지움!! ㅋㅋ

    • BlogIcon 궁시렁 2009.08.02 23:10 신고      

      그래서 너도 보험료 할인 받느냐? 이런 질문? ㅎㅎㅎ

    • BlogIcon 회색웃음 2009.08.03 20:43 신고      

      그~기 아이고요~
      어떻게 하면 할인받냐고 물었...다가.. 급.. 지웠.. ㅠ.ㅠ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오래된 관련 궁시렁

  1. 2009/05/09 건강보험료 환급금 (9)
  2. 2009/05/04 하나은행 인터넷뱅킹 팍스하나 오픈 (13)

파폭에서 환율도 조회하지 못하게 막아놓은 하나은행 인터넷뱅킹이 괘씸하고 불만스럽긴 하지만 어쨌거나 주거래은행인만큼 쓰기는 써야 하니까, 마음에도 없는 키보드 보안 프로그램을 깔고 디자인이 어떻게 바뀌었나 둘러보았다. 아니, 그런데!


건강보험료로 390원 출금??? 이게 뭐지??? 분명히 보험료 환급금은 제 돈 다 입금되었고 앞으로 낼 보험료를 깐다고 하지는 않았는데? 게다가 구분도 지로가 아니라 기타카드??? 이건 또 뭐지??? ㅇㅅㅇ 이번 달부터 바뀐 건가? 그리고 왜 하필 390원이지? 장기요양보험료같긴 한데... 정체가 뭔지 모르겠고... 그렇다고 또 보험공단에 전화해서 물어보기는 쵸큼 그렇고... ㅋㅋㅋ



- 번역은 언제 할 겁니까? 목요일 오후 5시 마감이라면서요.
- 흠흠... 아 졸려 -_-ㅋ
건강보험
  1. BlogIcon 회색웃음 2009.05.12 21:17 신고      

    혹시 세금?은 절대 아닐게고.. 몰까나요?
    일은 얼렁 얼렁 끝내셔야죠~ 안그럼 채찍질을 해버릴테다~ 이랴~ 이랴`~(에?) ㅋㅋ

    • BlogIcon 궁시렁 2009.05.13 01:39 신고      

      고모가 집에 들어오자마자 컴 앞에 앉아서 고스톱 치느라 아직 하나도 못 했어요. (물론 저도 시험 보기 전에 놀고 싶은 것과 같은 이유로 아무 것도 안 하긴 했지만... ㅋㅋㅋ) 오늘 아침에 공짜로 공을 치고 왔는데 퍼스널 베스트(잠깐, 이건 피겨 스케이팅 용어 같은데? ㅋㄷ)를 기록해서 너무 기분이 좋아 보이길래 잠자코 끝날 때까지 기다리느라... ㅋㅋㅋ

  2. BlogIcon Noel 2009.05.12 22:34 신고      

    헐 찝찝하시겠네요 -,- 뭐 저런 ㅋㅋ..

    • BlogIcon 궁시렁 2009.05.13 01:40 신고      

      일단 돈이 나갈 만큼 나가지 않았으니 지금 당장만 놓고 보면 나쁘지는 않은 일인데... 영문을 모르겠어요. ㅎㅎㅎ

  3. 헤헤 2009.05.13 02:20 신고      

    목요일!!! 기대하겠어!!! ㅋㅋㅋㅋ (점 언제 찍을까...)

    • BlogIcon 궁시렁 2009.05.13 02:22 신고      

      누가 이겼대? 학교 게시판에 엄청난 떡밥이 올라와서 야구 얘기는 치고 들어올 틈이 없어... ㅡㅡㅋ
      + 번역도 아직 시작 안 했...;;; 아놔 ㅡㅡㅋ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건강보험료 환급금

Life 2009.05.09 13:19
며칠 전에 우편함에 보험공단에서 봉투가 와서 뜯어보니, 건강보험료 환급금 내역과 함께 환급금 신청서가 들어있었다. 거의 모든 ATM에 붙은 '국민건강보험공단은 ATM을 통해 각종 환급금을 지급하는 경우는 없으니 공단을 사칭한 환급금 사기를 조심하라'는 스티커와 같은 내용의 경고문(응?) 위에 건강보험료 16260 원에 이자까지 670 원 쳐서 돌려줄테니 받아가라는 내용이 적혀 있다. 이 정도면 대략 두 달치 보험료인데, 이걸 왜 도로 준다는 거지?
이런 경우는 또 처음이라 알쏭달쏭해서 다음 날 공단에 전화를 걸어 물어봤더니, 전화 상담원과의 의례적 절차인 '본인 아니시잖아요'를 통과한 후 무슨 속셈으로 꼬박꼬박 뜯어가는 보험료를 돌려 주는 거냐고 물어보니, 놀랍지만 놀랍지 않게도 작년에 고모가 잠깐 나를 서류상 근로자로 올려놓았던 것 때문에 몇 달 전에 공단에서 이걸 확인하는 전화가 왔었고, 아무런 대비도 없다가 갑자기 공격당한 나는 놀랍게도 순간적으로 기지를 발휘해 회사에서 내 보험료를 따로 내지 않았고 내 보험료는 내가 직접 냈다며 사실과 뻥을 섞어 조리있게 진술했는데, 그 뒤 일이 어떻게 처리되었는지 알 수 없어 별다른 신경을 쓰지 않고 있다가 결국 두 달 동안 직장 가입자로 처리가 된 모양인지 그 두 달 동안 내가 지역 가입자로서 낸 보험료를 돌려준다는 것이었다. 전화로도 환급 신청이 가능하다길래 바로 입금해 달라고 신청하니까 득달같이 확인 문자가 오더니(그래, 내 정보를 꿰뚫고 있지 ㅡㅡㅋ) 얼마 지나지 않아 돈을 넣었다고 친절하게 다시 문자를 보내 알려 주었다.

어쨌거나 또 공돈 생겼네. ㅡㅡㅋ

+ 건강보험료 환급을 검색하다 알게 된 사실 : 보험료는 매달 꼬박꼬박 내지만 살다 보면 외국에 나가 있는 경우도 생기기 마련이다. 한 달 이상 외국에서 체류할 경우 그 동안 당연히 의료보험 혜택을 받을 수 없기 때문에 보험료도 낼 필요가 없고, 만약 계속 자동으로 빠져 나간다고 해도 나중에 다시 돌려받아야 한다. 누군가는 그 달 1일에만 한국에 없으면 보험료를 내지 않아도 된다고 하는데 그건 뻥이고, 달력 상으로 한 달 이상 외국에 나가 있어야 한다. 이렇게 공단에서 알아서 환급 신청서를 보내 주기도 하지만, 개개인의 신상 정보를 죄다 꿰뚫고 있는 보험공단이라도 모든 사람을 일일이 다 귀찮게 하기에는 자기들도 너무 귀찮기 때문에 돈만 받아먹고 다시 토해내지 않을 수도 있는데, 국민건강보헙법 79조 및 노인장기요양보험법 11조에 의거해 환급금을 3년 이내에 청구하지 않으면 소멸시효가 완성되어 돈을 받을 수 없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또한 환급금을 결정하는 날로부터 3년 이전에 낸 보험료도 환급 대상에서 제외된다. 그러니 누가 밥을 떠먹여 주기 전에 자기 숟가락은 자기가 알아서 챙겨야 한다. ㅡㅡㅋ

건강보험, 냐하하
  1. BlogIcon 회색웃음 2009.05.09 14:09 신고      

    호오.. 이런 규칙이 있었네요? 호오~ 외쿡에 한달 이상 나가는 사람이 있으면 꼭~ 알려줘야 겠어요. Thanks~

    • BlogIcon 궁시렁 2009.05.09 14:14 신고      

      당장 저부터 써먹어야겠어요. ㅎㅎㅎ
      왜 꼭 이런 유익한 정보는 아무도 나서서 알려주지 않는 걸까요? ㅋㄷ

  2. BlogIcon Noel 2009.05.09 19:52 신고      

    우와 공돈 부럽네요 ㅠㅠㅋ

    • BlogIcon 궁시렁 2009.05.10 00:13 신고      

      ㅇㅎㅎ
      뭐 어차피 다시 보험료로 빠져나가겠죠. ㅋ_ㅋ

  3. BlogIcon 띠용 2009.05.10 03:30 신고      

    와.. 그래도 공돈이 어딥니까~!(전 조삼모사식 인간인듯;;)

  4. 헤헤 2009.05.10 22:22 신고      

    공돈이라니!ㅋㅋ 쏴~쏴~ㅋㅋㅋ

    • BlogIcon 궁시렁 2009.05.11 00:07 신고      

      몇 푼이나 된다고 ㅋㅋㅋ
      경찰청에서는 아직 입금 안 됐어? ㅎ_ㅎ

  5. 헤헤 2009.05.12 02:11 신고      

    경찰서 ㅋㅋㅋㅋ 3월 2일날 일한거였는데-_- 아직도 안들어와서ㅋㅋ 저번주 금욜날 전화했더만
    오늘 답전화 주셨어.

    "배달 사고 난 것 같아요. 서류 다시 작성 해야 하니 통장 사본 및 도장 들고 오세요~"
    ㅋㅋㅋㅋ 아 용산까지 가야해 ㅋㅋ 울집에서 완전 멀고 가기도 불편한데 ㅋㅋㅋㅋ
    2달이나 지났는데 ㅋㅋㅋㅋㅋㅋ 아~~
    하지만 1인 사업자인 나는 상냥하게 웃으면서 상냥하게 대답했어
    "네에 물론이지요 그럼요 갈게요 나중에 또 불러주세용"
    젠장ㅜ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