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법인 숙명학원의 기부금 전용 의혹(불법은 아님)을 추궁하는 탐정 조수 조완순(가명, 대역, 본직 의사) 씨.


어쩌다 보니 시리즈가 되어 버린 대학교 까는 조완순 씨 짤방 3탄 : 숙대편

내부인이 아니므로 자세한 사정이야 알 수 없지만 재단이 학교에 들어온 기부금을 자기네가 낸 것처럼 눈속임한 것에 지나지 않고 양파마냥 껍질을 까보니 어륀지(가명) 전 총장과 비타민(가명) 현 총장의 암투가 벌어지고 있었다. (그런데 알고 보면 세상사가 다 이런 식임. 대학교 총장 정도 되면 권력 암투가 횡행;;; (뭐 대략 그렇다고 함 ㅇㅇ)) 우리 재단은 돈 없어서 이렇게라도 안 하면 돈 못 준다 배 째 vs. 다른 재단은 몇 백억씩 척척 잘만 주는데 너넨 뭐가 잘 났다고 큰소리 떵떵이냐 뭐 이런 분위기 같은데... 학교의 주인은 이사장인 나에요 라는 AV 정안봉 선생의 명대사를 줄줄 읊는 재단 이사장도 있고 아주 가관임.
그런데 총장이고 이사장이고 14년씩이나 할 수도 있는 거구나...;;; 7년 중임젠가 ㄷㄷㄷ
,
  1. BlogIcon 멍몽이 2012.02.19 21:31 신고      

    한편의 음모론 영화를 보능 느낌!

  2. BlogIcon 마가진 2012.02.20 21:10 신고      

    요즘은 슬슬 둔감해지고 있다능..
    원래 이런 현상이 정상(?)이고 반듯한 사람들이 특이(?)하게 보이는 이상한 현상... ^^;

    • BlogIcon 궁시렁 2012.02.22 02:48 신고      

      이전투구 군계일학 국민의식의 하향평준화 ㅠㅠ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