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는 생각도 못 하고 있었는데 장수가 하워드가 개업(?)을 했는데 화분이라도 보내야 하지 않겠냐고 했던 게 발단이 되어 친구들이 죄다 모여 송도로 갔다. (3주 전에 약속했다는데 난 당일 오전에 상희가 문자 보내고서야 응? 내가 언제? 이랬음 ㅋ)
나도 매번 동막역에서 만났지 사무실엔 한 번도 가 본 적이 없었다- ㅎㅎ

하워드 사무실이 있는 송도 더샵퍼스트월드.
사진에 보이는 높은 건물은 아파트고 오피스텔은 위쪽 구석에 보이는 건물 ㅋ
외관상으로는 굉장히 멋있는데 안에 들어가 보면 특출난 건 없이 그냥 오피스텔이고 월세도 저렴하다.

사무실을 잠깐 둘러 보고 하워드가 거래처 바이어 등등을 자주 데리고 간다는 소래의 횟집에 갔는데
나는 기분이 너무 좋아서 누가 시키지도 않았는데 고진감래로 달렸다.


그런데 이건 하얀 벽지를 찍은 것도 아닌데 왜 파란 멍이 들었니 아이폰아... ㅡㅡ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