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계를 오래 지속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 지 알아?"
그건 지금 그녀가 고민하던 문제가 아니었다. 그러나 경연이 그 말을 한 순간 그녀는 이 순간 자신이 가장 원하는 것은 바로 그 질문에 대한 답처럼 느껴졌다.
"... 어떻게 해야 하는데?"
"상대방과 함께 있는 진짜 이유는 말하지 않는 거야."
박애진, "선물", p. 418

누군가를 만났어
배명훈, 김보영, 박애진 지음
행복한책읽기, 2007




+ 흠. 이건 정말 하늘에 맹세코(?) 진심인데, 구글-텍큐닷컴을 생각하고 따온 건 아닙니다. 그런데 말은 되네요.
  1. BlogIcon 낙타씨 2010.05.10 17:09 신고      

    ㅎㅎㅎ 그런건가요? 아~~ 씁쓸하게 말이 되네요ㅡㅡㅋ
    이눔의 텍큐!!!!

    • BlogIcon 궁시렁 2010.05.10 18:39 신고      

      정말이에요. 절대 경영학이나 기업 쪽으로 접근하지 않았어요. 저장 버튼을 누르려다 보니 지금의 상황과 묘하게 어울린다 싶어서... -_-ㅋ

  2. BlogIcon 회색웃음 2010.05.10 17:32 신고      

    응?? 남녀 관계를 의미하는 것인가요?? 그렇담 이런 것은 어때요?
    "상대방과 함께 있는 진짜 이유를 끝까지 참아보는거야!" 뭐 이런?? ㅎㅎ

    • BlogIcon 궁시렁 2010.05.10 18:42 신고      

      전 잘 몰라요 아잉 ///v///
      이라고 스쿨홀릭 작가 신썖이 말했습... 응?

  3. BlogIcon 매치어 2010.05.10 18:28 신고      

    [...] 절대로 관계 없는 거죠? 그거 생각하고 따온 거 아닌 거죠..?
    이제 새로이 연애를 하는 제게도 저 말이 은근히 와닿네요.

    • BlogIcon 궁시렁 2010.05.10 18:43 신고      

      1. 아닙니다.
      1-1. 네. 아닙니다.
      2. 어익후. (부러움의 감탄사 아님)

  4. 2010.05.12 13:45      

    비밀댓글입니다

  5. 여담 2010.05.13 06:35 신고      

    이 정도 되면 궁시렁님이 포스팅의 인기를 오래 지속하는 방법의 일환으로
    본래 어떤 이야기에 빗댄 내용인지 말하지 않으시는 걸지도 모르겠네요 *-_-* 응큼하시긴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