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지막 학기 등록

Life 2009.08.22 17:40
3일짜리 출퇴근 동네 예비군이 8월 말에 또 잡혀서 빨리 복학해서 학교 예비군에 등록해 놓아야 동사무소 지하에 숨어있는(아닌가?) 상근의 독촉전화에서 탈출할 것 같아서 낼름 등록을 하려고 고지서를 조회했더니, 아니, 등록금이 학점감면이 반영되지 않은 날것 그대로 되어 있는 것이 아닌가! 학사지원부에 들러서 물어보니 담당 직원은 중간에 정체를 알 수 없는 실수 때문에 그런 것 같다며 바로잡아 주었지만, 그 날 저녁 인터넷뱅킹으로 돈을 내려니 아직도 금액이 날것 그대로길래, 할 수 없이 고지서를 뽑아서 은행에 갔더니, 새로 온 청원경찰(아마 하나은행 고대지점에서 직원들보다 더 오래 근무했을 청원경찰 아저씨는 하나스퀘어에 새로 생긴 지점으로 옮겨갔더라)은 ATM에서 가상계좌로 납부하라며 나를 창구에서 내몰아서 할 수 없이 시킨대로 지루하게 번호를 다 입력했는데 입력 내용 오류라고 기계따위에게 메~롱을 먹어서 아니 무슨 돈을 내겠다는데도 사람을 이렇게 뺑뺑이 돌리는지 화딱지가 나가지고 씩씩대며 다시 창구로 갔는데, 창구를 일반과 상담 두 종류로 나눠놓은 하나은행의 독특한 영업 방식 때문에 일반 창구에 앉아있던 직원은 돈을 뽑으라고 카드를 건네니 체크카드시죠? 신용카드요? 신용카드로는 납부가 안 되는데...(아놔 아줌마 우리 학교가 신용카드 안 받는 건 나도 엄청나게 잘 알고 있거든요? -_-;;;) 이런 오이피클같은 저질 멘트를 날리고 현금카드와 신용카드가 다 되는 카드라고 세 번이나 설명하고 나서야 키보드를 잠깐 두드리더니 이건 자기가 조회할 수 없는 거라며 옆의 상담 창구로 나를 던져버리고, 이 때 뺀질뺀질하게 생긴 젊은 청원경찰이 다시 나타나 자기가 안내해 주겠다며 다 맞게 눌렀는데 입력 오류를 뱉었다는 내 말은 공기총구멍으로 흘려 듣고 막 해 보다가 자기 눈으로 에러를 확인하고 나서야 상담 창구 직원에게 나를 넘겼는데, 직원은 조회해보더니 전산망에 내가 내야 할 금액이 아직도 날것 그대로 되어 있어서 서로 금액이 일치하지 않아 수납이 완전히 성공적으로 불가능하니 학교 재무부에 물어봐야 한다며 나를 돌려세웠다.
다시 사무실로 돌아와 내선 전화로(ㅋㅋㅋ) 전화를 걸어 물어보니 재무부 직원은 은행에서 뭘 잘못 알고 있는 거라며 금액은 제대로 감액되어 있으니 다시 확인해보라고 했고, 인터넷뱅킹으로 다시 조회해서 총액이 꿈쩍도 않고 날것 그대로인 걸 확인하고 재무부로 직접 가서 얘기하려고 내려갔다. (재무부는 대외협력부 바로 밑 ㅋㅋㅋ) 담당 직원은 내가 낼 금액이 올바르게 전산상에 올라가 있으며, 올해부터 고지서 메뉴로 들어가서 등록금을 내는 게 아니라 개인마다 할당된 가상계좌로 이체하는 방식으로 바뀌었다며 잠깐 승세를 굳히는가 했지만, 여러군데 조회해 보더니 드디어 내 감면내역이 은행의 전산망과 제대로 동기화(응?)되지 않은 것을 눈치채고, 일단 나를 다시 올려보내며 처리가 되면 알려주겠다길래 내 앞에 있는 전화의 내선번호를 알려주었다(ㄲㄲㄲ). 조금 기다리니 내가 아니라 전홍근쌞에게 전화가 가서(둘은 아는 사이 같음 ㅎ), 전쌞은 이 사무실에 그 직원이 불러주는 이름의 알바생이 있다는 걸 확인해 주고, 정체를 판단할 수 있는(응??) 음흉한(응?) 웃음을 흘리며 나에게 전화를 돌려주었고, 나름 파란만장한 절차 끝에 전화를 받으니 재무부의 직원이 자기도 이런 적은 처음이라며 이제 처리가 다 되었으니 꼭 가상계좌이체방식으로 돈을 내라고 하고 끊었다.

그리고 방금 복학 신청을 하려고 들어가보니-

참고로 2009년 수업료는 2001년의 160% 수준;;;


학점등록생 -_-;;; 뭐야 이 애매한 신분은 ㅡㅡㅋ
게다가 학점감면을 장학금인 것처럼 포장하지 마 ㅡㅡ;


어... 이제 나 한 학기만 더 다니면 졸업하는 거야? +_+

;;;

, ,
  1. 헤헤 2009.08.22 20:24 신고      

    친오래비가 하나은행에서 일하는 나로서는 ㅋㅋ 뭐 일단 심심한 애도(응?)을 표하고 ㅋㅋ
    요새 은행들 대부분 상담과 일반이 나뉘어있던데<-국민은행에서 비슷한 일 겪었음.

    학점등록생 정진우씨 ㅋ 이제 졸업할때가 다가오는거냐?ㅋㅋㅋㅋㅋㅋㅋ

    • BlogIcon 궁시렁 2009.08.23 10:16 신고      

      꺄악- 휴학 한 학기 더 하고 알바를 1년 하면서 돈 좀 더 벌어놓으면 안 될까? oTL

  2. BlogIcon 띠용 2009.08.22 20:53 신고      

    헙.. 마지막학기는 이렇게 홀대하는겁니까-ㅇ-

    • BlogIcon 궁시렁 2009.08.23 10:17 신고      

      넌 더이상 등록금을 몽땅 안겨주는 학교의 돈줄이 아니다 이런 대접을 받는 기분이에요 ~_~ ㅋㅋㅋ

  3. BlogIcon Joshua.J 2009.08.23 00:12 신고      

    우앙 장학금이 ㅎㄷㄷ;;

    • BlogIcon 궁시렁 2009.08.24 09:49 신고      

      등록금 고지서에 마이너스 항목이 장학금밖에 없어서 그렇게 표시되었을 뿐입니다. ㅎㅎㅎ

  4. BlogIcon 류바리 2009.08.23 00:53 신고      

    학번 커밍아웃을 축하드립니다.(응?)

    기타납입금액은... 육성회비류의 돈인가요? 강제성 없다는 사실을 알아내고는 매학기 떼내고 순등록금만 냈던 기억이...ㅇ_ㅇa 01년에 비해 많이 줄었네요. 뭐지.ㅇ_ㅇa

    • BlogIcon 궁시렁 2009.08.24 09:52 신고      

      기타에는 의료공제비, 학생회비, 교지대, 보건료가 있는데 학교보건소로 들어가는 보건료만 필수고 나머지는 다 선택 사항이에요. 원래는 8천원 내면 병원과 약국에서 낸 본인부담금을 돌려주는 의료공제도 필수였는데 바뀌었네요- (지금까지 쏠쏠하게 공제받았는데 이번 학기에는 병원에 가면 얼마나 가겠냐며 걍 빼버렸어요 ㅋ_ㅋ)
      저는 불필요한 정보도 마구(?) 공개합니다. ㅋㅋㅋ

  5. BlogIcon 매치어 2009.08.23 01:24 신고      

    우와- 고대생이시다... 학번은 저와 같으셨군요. (갑자기 나이까지 마구 유추되는 느낌이...)
    학점감면은 또 뭔가요. @.@

    • BlogIcon 궁시렁 2009.08.24 09:55 신고      

      전 이번이 9학기째라 -_-;;; 듣는 학점에 따라 그만큼만 돈 내면 돼요. 쿨럭;;; 3학점만 듣기 때문에 수업료의 1/6을 냅니다.
      제가 다니는 학교는 이미 여러번 노출(응?)되었고 나이도 까발려졌고(응??), 저는 매치어님의 학번을 (싸이 사진 공개하신 걸 보고) 이미 알고 있었다능. 꺅꺅!

  6. BlogIcon odlinuf 2009.08.23 04:37 신고      

    이것은 등록금 납부 시스템의 불합리함을 호소하는 글처럼 보이지만 실은 장학생이라는 사실을 은근히, 노골적으로 자랑하는 글인 것으로 판명. 고단수 궁시렁 님. ㄷㄷㄷ

    • BlogIcon 궁시렁 2009.08.24 10:00 신고      

      엄훠. 뻔뻔한 오드리뉘임- 전 이래뵈도 순수한 아해라고요. 모든 인류가 오드리님 같지 않아요 ㅋㅋㅋ 전 그저 궁시렁에 필요한 자료를 제공하면서 딸려오는 정보를 제거하는 수고 따위는 하지 않았을 뿐이에요. 오홀오홀-
      장학생이라고 자랑하려면 적어도 4년간 등록금 면제 뭐 이 정도는 되어야 하지 않겠슘꽈? ~_~/

    • BlogIcon 류바리 2009.08.24 19:50 신고      

      적당한 오해로 띄워주시는 오드리님과 뭐 딱히 부정하지 않는 방식으로 굳히기에 들어가는 지누님의 대화... 아름답습니다. 반했어 꺅.

    • BlogIcon 연님 2009.08.26 21:38 신고      

      아름다운 대화입니다 -> 동감이요..ㅋ

  7. BlogIcon 회색웃음 2009.08.24 02:29 신고      

    제가 다닐 때는 국립대라 140만원 정도였는데 말이죠~
    요즘 사립대 한해 등록금이 천만원 가까이 된다고 들었는데,
    그것에 비하면 비교적 저렴(?)하네요. ^^;

    • BlogIcon 궁시렁 2009.08.24 10:03 신고      

      자연계는 천만원 할 거에요. 저는 인문사회계라 좀 저렴(!)하죠. ㅎㅎㅎ
      그래도 해마다 20만원씩 오르니 ㅡㅡ;;;

  8. BlogIcon Noel 2009.08.24 10:46 신고      

    문장이 너무 길어서 읽기 힘들어욬ㅋㅋ..
    등록금이 해마다 20만원씩이나 오르나요;ㅠㅠ
    아 진짜 등록금.. ㅡㅡ..

  9. BlogIcon 리엔시 2009.08.26 16:55 신고      

    아~ 어제 전철에서 열심히 들었던 그 내용이군요 ㅎㅎㅎㅎ
    들을 때도 복잡하다 싶었는데 글로 보니 역시나 ㅋ

    • BlogIcon 궁시렁 2009.08.27 16:28 신고      

      사실 직접 얘기할 때는 조금 부정확했어요 ㅎㅎㅎ

  10. BlogIcon 연님 2009.08.26 21:43 신고      

    장학금....... 처음 보는 단어입니다. 그건 먹는건가요? 우걱우걱.. ㅠ_ㅠ

    • BlogIcon 궁시렁 2009.08.27 16:36 신고      

      전 고딩때부터 장학금으로 연명하고(강조함!) 있답니다. *-_-*

  11. BlogIcon cANDor 2009.08.26 23:55 신고      

    장학금....... 처음 보는 단어입니다. (2) 그건 합의금 친군가효? 허걱허걱..ㅜ_ㅜ

    • BlogIcon 궁시렁 2009.08.27 16:37 신고      

      꺄악 캔더님 이번 개그는 좀 약했음... ㅎ_ㅎ

    • BlogIcon cANDor 2009.08.28 00:17 신고      

      orz...





      역시!! 적립금(-_-?)으로 했어야 했어!라며 땅을 치고 후회하는 중;; ㅋ_ㅋ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