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6 - the Year of the Dog

Life 2006.01.01 13:57
올해는 중부유럽시간으로 새해를 맞았다.
프라터에 가서 별로 터지는 불꽃도 없이 소리만 엄청 큰 폭죽 소리를 들으며 일단 헤헤헤~ 하며 한 해를 보냈다.

It's gonna be a challenging year, isn't it? ㅡㅡ;


건강이 제일.
댓글을 쓰고 무한 불가능확률 추진기 작동 버튼을 누르면 불안정한 시공간을 뚫고 댓글이 어딘가에 등록됩니다.